이덕화 수입 공개, 그는 왜 괴로웠나
이덕화 수입 공개, 그는 왜 괴로웠나
  • 최원재 기자
  • 승인 2019.03.11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쿨FM ‘라디오쇼’ 공식 SNS
사진=KBS 쿨FM ‘라디오쇼’ 공식 SNS

 

이덕화 수입 공개에 대한 이목이 쏠리고 있다. ‘라디오쇼’ 이덕화가 수입을 공개한 것.

11일 오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이하 ‘라디오쇼’)에는 출연해 1인 방송 크리에이터로 도전하고 있는 이덕화가 출연,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DJ 박명수가 "한 달에 얼마 버냐?"라고 묻자 그는 "내가 주인공을 하던 나이에는 2등을 해본 적이 없다. 출연료는 늘 1등을 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지금도 주인공을 하는 배우들은 천문학적인 돈을 번다. 그런데 내가 나이가 들고 배역에서 밀려나니, 지금은 낚시 미끼 값 정도만 벌고 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또 "주연에서 조연으로 내려왔을 때 솔직히 말하면 슬펐다. 나 역시 많이 괴로웠다"며 주연에서 조연을 맡았던 때를 회상했다.

그는 "주연 대열에서 도태되는 것을 괴로워하는 친구들이 많다. 그런데 세월이 가는 것을 어떻게 하겠냐. 연령에 맞게 살아야 한다. 자연스럽게 받아들여야 한다"고 조언해 눈길을 끌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