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홍기 루머 반박, 뭐라고 했나 들어보니...
이홍기 루머 반박, 뭐라고 했나 들어보니...
  • 최원재 기자
  • 승인 2019.03.12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오픈채팅방
사진=오픈채팅방

 

그룹 FT아일랜드의 멤버 이홍기가 자신을 둘러싼 루머에 대해 적극적으로 반박했다.

이홍기는 12일 새벽 카카오톡 오픈채팅 ‘고독한 이홍기방’에 등장했다.

그는 “자고 일어났더니 난리가 났구먼. 걱정 마쇼. 내일 라이브 때 봅세”라는 글을 올렸다.

한편 앞서 지난 11일 방송된 SBS '8시 뉴스'에서는 빅뱅 멤버 승리를 비롯, 여러 연예인들이 카카오톡 채팅방에서 불법 촬영 영상을 공유했다고 보도했다.

해당 채팅방에 가수 이 모씨가 포함되었다는 내용이 전해졌다. 이에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이 씨가 그룹 FT아일랜드의 이홍기라는 의혹이 제기됐다.

또한 이홍기는 12일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생 라면과 맥주. 다들 굿 밤"이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하며 평상시와 다름없는 일상을 보내고 있어 이번 논란과는 관련이 없는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