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리 오빠 권혁준, 누리꾼에 화낸 후 댓글 차단
유리 오빠 권혁준, 누리꾼에 화낸 후 댓글 차단
  • 최원재 기자
  • 승인 2019.03.13 0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
사진=tvN

 

유리 오빠 권혁준이 화제다. 최근 유리 오빠 권혁준이 누리꾼과 설전을 벌인 뒤 SNS 댓글 기능을 차단해 눈길을 끈다. 유리 오빠 권혁준은 누리꾼에 논란에 대해 직접 해명한 것.

최근 승리 버닝썬 관련 논란이 일어난 직후 정준영 논란이 불거졌다.

남자 연예인 등이 속한 단체 메시지방에 걸그룹 출신 여가수 오빠 G씨가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이에 평소 여러 방송을 통해 정준영과 친분을 드러낸 소녀시대 유리의 오빠인 권혁준이 실명으로 거론됐다.

누리꾼들은 권혁준의 SNS에 비난 댓글을 달며 "해명해달라"고 말했다.

이에 권혁준은 댓글을 통해 자신의 입장을 직접 밝혔다. 그는 “익명이라는 그림자 속에 숨으신 님아. 현재 모든 조사 충실히 받고 있고 제가 지은 죄를 가지고 고개를 들고 못 들고 할 건 그쪽이 판단하실 내용이 아니라 본다”고 말했다.

더불어 그는 “저는 밀땅포차 개업 당시 멤버로 일 관련 카톡에 포함되어 있던 부분이지 성접대나 기사 내용 대해서는 아는 바가 없다”고 덧붙였다.

이후 그는 자신의 댓글 기능을 차단했다.


오늘의 사회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