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경련, '유럽 기업 취업설명회' 개최
전경련, '유럽 기업 취업설명회' 개최
  • 강현민 기자
  • 승인 2019.05.08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유럽기업 취업 관심 대학생 및 취업준비생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주한유럽기업 및 유럽현지기업 취업설명회'에서 고든 더들리 RDI Worldwide Ltd 대표이사가 '유럽계 기업 취업을 위한 글로벌 경력 개발'을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출처=뉴스1]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유럽기업 취업 관심 대학생 및 취업준비생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주한유럽기업 및 유럽현지기업 취업설명회'에서 고든 더들리 RDI Worldwide Ltd 대표이사가 '유럽계 기업 취업을 위한 글로벌 경력 개발'을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 [출처=뉴스1]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주한유럽상공회의소(ECCK)와 공동으로 '주한유럽기업 및 유럽 현지기업 취업설명회'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설명회 참석자 중 여성이 89%, 만 25세 이하가 68%를 차지해 20대 여성 구직자들에게 유럽기업 취업에 대한 관심도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또 참석한 유럽 기업 관계자들은  인턴십 경험과 언어소통능력을 주요 취업요건으로 꼽았다.

영국계 HR컨설팅사인 RDI 월드와이드의 더들리 대표이사는 "유럽기업 채용은 필요에 따른 직무별 상시 채용 위주로, 가고자 하는 기업의 채용상황을 수시로 확인해 지원하는 포지션 관련 경력을 바탕으로 자기소개서를 작성해야 한다"고 전했다.

전경련 부회장은 "어려운 환경에서도 젊은 세대들의 도전정신으로 해외 취업이 꾸준히 늘고 있다"며 "해외 취업 국가 중 미국과 일본이 50% 이상인데 비해 유럽 비중이 낮은 이유 중 하나는 정보 부족 때문이라 생각하며, 오늘 설명회가 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전경련은 지난해 3월과 10월에는 각각 일본과 미국 취업 설명회를 개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