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벤처투자, 인도 스타트업 업체 4곳에 100억원 투자
삼성벤처투자, 인도 스타트업 업체 4곳에 100억원 투자
  • 박광원 기자
  • 승인 2019.07.10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도의 스타트업 업계에 850만달러(약 100억4000만원) 투자
인도 모디 정부, 스타트업 기업의 제도 개선 등 관련 지원 강화할 방침
[사진=삼성전자]
[사진=연합뉴스]

 

[청년일보] 삼성벤처투자(SVIC)가 인도의 스타트업 업계에 850만달러(약 100억4000만원)를 투자한다.

삼성전자 인도법인은 10일 삼성그룹 계열사인 삼성벤처투자가 인도 스타트업 업체인 OS랩스, Gnani.ai, 실반 이노베이션 랩스 등 4곳에 이 같은 금액을 투자한다고 밝혔다.

OS랩스는 40만개의 앱이 모여있는 앱 스토어 '인더스 앱 바자'를 개발한 업체다.

Gnani.ai는 연설 관련 기술 개발 회사이고, 실반 이노베이션 랩스는 사물인터넷(IoT) 솔루션 업체다.

알로크나트 데 삼성전자 인도법인 벵갈루루 R&D센터 최고기술책임자는 "인도의 스타트업 업계는 인공지능(AI), IoT 등의 분야를 중심으로 성장하고 있다"며 "삼성전자는 이번 투자로 인도 스타트업 업체와 윈-윈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메이크 인 인디아' 등 제조업 육성에 공을 들여온 나렌드라 모디 정부는 올해 집권 2기를 맞아 스타트업 저번 확대에 특히 주력하고 있다.

모디 정부는 2024년까지 5만개 이상의 스타트업 기업이 새롭게 출범할 수 있도록 제도 개선 등 지원을 강화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박광원 기자 semi1283@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