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메모리 수요 개선…SK하이닉스에 긍정 목표주가↑"
NH투자증권 "메모리 수요 개선…SK하이닉스에 긍정 목표주가↑"
  • 김두환 기자
  • 승인 2019.07.11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일보] NH투자증권은 11일 SK하이닉스[000660]의 주요 사업인 메모리 분야에서 수요가 개선되고 있다며 이 회사에 대한 목표주가를 8만5천원에서 9만5천원으로 상향 조정하고 투자의견은 종전대로 '매수'로 유지했다.

NH투자증권 도현우 연구원은 "일본의 반도체 재료 수출 규제가 메모리 수급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 있다"며 "일본의 규제가 국내 메모리 반도체 생산에 끼치는 실제 영향과 관계없이 수요자들의 심리적 불안감을 자극해 일단 재고를 늘리는 방향으로 구매 전략을 바꾸게 만들고 있다"고 분석했다.

또 "최근 미국의 화웨이 제재 완화 영향으로 스마트폰 수요가 개선되고 있으며 미국 시스템반도체 업체 AMD의 라이젠 3세대 출시로 인해 인텔과 경쟁이 심화하는 점이 PC 수요 개선에 기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도연구원은 "메모리 수급 개선으로 인해 SK하이닉스의 분기 실적이 올해 3분기를 바닥으로 4분기에는 개선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두환 cub11@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