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12.11 화 08:53
상단여백
HOME Society 사회일반
경력단절여성 3명 중 2명 "결혼·육아부담 때문에 퇴사"
  • 이정우 기자
  • 승인 2018.11.29 14:12
  • 댓글 0

기혼여성 5명 중 1명은 경력단절여성(경단녀)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경단녀 3명 중 2명은 결혼이나 육아 문제로 퇴사했다.

통계청이 29일 발표한 '2018년 상반기 지역별고용조사 경력단절여성 현황'에 따르면 올 4월 기준 15~54세 경력단절여성은 184만7000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만5000(0.8%) 증가했다.

또 경단녀 중 63만4000명(34.4%)이 결혼 때문에 직장을 그만 둔 것으로 조사됐다.

이 조사는 15~54세(900만5000명)을 대상으로 한 것으로 경단녀 비중은 20.5%로 전년대비 0.5%포인트 증가했으며, 현재 일을 하고 있지 않는 비취업여성은 345만7000명이다.

<제공=통계청>

육아 때문에 경단녀가 된 여성은 61만9000명으로 전체 경단녀 중 33.5% 비중을 차지했다. 임신·출산은 44만5000명으로 24.1% 비중을 나타냈다. 이밖에 자녀교육과 가족돌봄은 각각 3.8%, 4.2% 비중을 보였다.

결혼과 육아로 직장을 그만 둔 여성을 모두 더하면 125만3000명으로 전체 경단녀의 67.8% 비중을 차지했다. 경단녀 3명 중 2명은 결혼·육아로 퇴사를 결정한 것이다.

경력단절여성 비중이 가장 높은 연령계층은 30대였다. 전체 경력단절여성의 48.0%가 30대였으며, 기혼여성 대비 경력단절여성의 비중도 30대가 33%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그 뒤를 잇는 것은 20대로 전체 기혼여성 중 경력단절여성 비중이 31.0%에 달했다. 반면 자녀의 연령대가 상대적으로 높은 40대, 50대의 경우 전체 기혼여성 중 경력단절여성이 차지하는 비중이 17.0%, 8.1%로 낮은 수준을 기록했다.

특히 육아 때문에 경단녀가 된 여성 경우 1년 전보다 3만3000명(5.6%)이나 늘어나 육아부담이 경단녀 증가의 주요인으로 작용했다.

이는 18세 미만 자녀를 둔 경단녀 비중에서도 나타났다. 18세 미만 자녀가 있는 경단녀는 148만5000명으로 전체 기혼여성 중 29.3% 비중을 나타냈다. 반면 미성년 자녀가 없는 경단녀는 36만1000명으로, 9.2%에 불과했다.

자녀가 2명인 경단녀는 71만명으로 전체 경단녀 중 47.8%를 나타냈으며 1명은 63만3000명(42.6%), 3명 이상은 14만3000명(9.6%)로 집계됐다.

자녀 연령별로는 6세 이하 자녀를 둔 경단녀가 64%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7~12세는 24.3%, 13~17세 11.6%로 자녀가 어릴 수록 직장을 그만둘 확률이 높게 나타났다.

연령별 경력단절 이유를 보면 15~29세는 임신·출산이 36.3%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결혼과 육아가 각각 33.6%, 29.1%를 기록했다. 30~39세는 육아가 38.5%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결혼으로 직장을 그만 둔 30대 여성은 30.6% 비중을 나타냈다. 40~49세와 50~54세는 각각 36.5%, 46.9%로 결혼이 경력단절 이유 1순위로 꼽혔다.

한편, 올 4월 기준 15~54세 경단녀는 184만7000명으로 전년 183만1000명보다 1만5000명(0.8%) 증가했다. 경단녀 규모가 증가한 것은 가족돌봄을 포함해 경단녀 현황을 집계하기 시작한 2014년 이후 사상 처음이다.

<제공=통계청>

시도별로는 경기도가 54만4000명으로 전년 대비 3만4000명 증가했고, 부산광역시가 11만4000명으로 전년 대비 1만1000명 증가했다. 반면 서울특별시는 32만4000명으로 전년 대비 2만5000명 감소했고, 대전광역시도 5만4000명으로 7000명 감소했다.

이정우 기자  speed99@youthdaily.co.kr

<저작권자 © 청년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오늘의 사회 이슈
여백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이달의 실업률
  • 전체실업률
  • 4.0%
  • 청년실업률
  • 10.5%
여백
여백
Research & Ranking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