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5G 생산시설 방문
삼성전자 5G 생산시설 방문
  • 정승은 기자
  • 승인 2019.01.11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일보=포항] 정승은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는 1월 10일(목) 오후,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수원 영통구 삼성로 소재)을 방문했다.
참석자는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 윤부근 부회장, 이인용 고문, 노희찬 CFO(사장), 전재호 네트워크사업부 글로벌테크놀로지 서비스팀장(부사장), 강호규 반도체연구소장(부사장), 주은기 상생협력센터장(부사장)이 참석하였고, 중앙부처에서는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 정승일 산업부 차관, 장석영 과기정통부 정보통신정책실장 등이 참석하였다.

이번 방문은 ‘19.3월 세계 최초 5G 상용화를 앞두고 삼성전자의 5G 통신장비 생산 현장을 격려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먼저, 이낙연 총리는 전재호 부사장과 강호규 부사장으로부터 삼성전자의 5G 장비 및 반도체 생산 현황을 보고받고, 반도체 부문에서 역대 최고의 수출 실적(‘18년 1,267억 달러)을 달성한데 이어 5G 부문에서도 통신장비를 선도적으로 개발해 세계 시장을 적극 공략한 삼성전자의 노력에 대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어서, 이 총리는 5G 통신장비 생산라인을 참관하고 현장 근로자들을 격려했다.



오늘의 사회 이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