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4 (토)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5.7℃
  • 서울 23.2℃
  • 흐림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27.7℃
  • 맑음울산 28.1℃
  • 구름조금광주 28.6℃
  • 맑음부산 27.2℃
  • 구름많음고창 27.0℃
  • 맑음제주 26.1℃
  • 흐림강화 23.9℃
  • 흐림보은 27.5℃
  • 구름많음금산 26.9℃
  • 구름조금강진군 28.3℃
  • 구름많음경주시 30.5℃
  • 맑음거제 29.4℃
기상청 제공

美 재무부, 北 정찰총국 지휘받는 3개 해킹그룹 제재

미 재무부, 북한의 국가적 지원을 받는 3개 악성 사이버 그룹을 겨냥한 제재
한국 정부와 군에 정보 수집 목적의 악성 사이버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고 지적
미국과 유엔의 기존 대북제재를 계속 이행할 것

 

 

 


【 청년일보】  미국 재무부는 13일(현지시간) 북한 정찰총국의 통제를 받는 라자루스 등 3개 해킹그룹을 제재한다고 밝혔다. 

 

미국 재무부 해외자산통제국(OFAC)은 이날 홈페이지를 통해 "북한의 국가적 지원을 받는 3개 악성 사이버 그룹을 겨냥한 제재를 발표한다"면서 "(이들 그룹은) 중요한 인프라에 대한 북한의 악성 사이버 공격에 책임이 있다"고 밝혔다.

 

OFAC은 제재 대상으로 `라자루스 그룹`, `블루노로프`, `안다리엘`을 언급하면서 "이들은 미국과 유엔의 제재대상이자 북한의 중요 정보당국인 정찰총국의 통제를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OFAC는 “라자루스 그룹이 중요한 인프라 시설을 비롯해 각국 정부와 군, 금융, 제조업, 출판, 언론, 엔터테인먼트 분야 등을 겨냥하고 있다”고 설명하고 특히 “2017년 12월 미국을 비롯한 여러나라들이 북한의 소행이라 지목했던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공격에 연루됐고 2014년 소니 픽처스 엔터테인먼트에 대한 사이버 공격에도 직접적인 책임이 있다”고 덧붙였다.

 

OFAC는 블루노로프와 안다리엘이 라자루스 그룹의 하위 조직이라면서 안다리엘의 경우 2016년 9월 한국 국방장관의 개인 컴퓨터와 국방부 인트라넷에 침투했다 포착되는 등 한국 정부와 군에 정보 수집 목적의 악성 사이버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시걸 맨델커 미 재무부 테러·금융정보 담당 차관은 "재무부는 불법 무기·미사일 프로그램 지원을 위해 사이버 공격을 자행해온 북한 해킹그룹들에 조치를 취한다"면서 "우리는 미국과 유엔의 기존 대북제재를 계속 이행할 것이며 금융 네트워크 사이버보안 개선을 위하 국제사회와 계속 협력할 것"이라고 했다.

 

[청년일보=김동훈기자]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