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화)

  • 구름많음동두천 18.2℃
  • 구름많음강릉 14.4℃
  • 구름조금서울 18.5℃
  • 맑음대전 18.2℃
  • 구름조금대구 16.3℃
  • 구름많음울산 15.6℃
  • 맑음광주 19.0℃
  • 구름조금부산 17.5℃
  • 맑음고창 16.4℃
  • 구름많음제주 18.5℃
  • 구름조금강화 18.0℃
  • 구름조금보은 16.6℃
  • 구름많음금산 16.7℃
  • 구름많음강진군 18.4℃
  • 구름조금경주시 15.3℃
  • 구름많음거제 17.6℃
기상청 제공

美 백악관 청원 사이트에 대만 '국가승인' 8만명 이상 서명

'WE the PEOPLE'에 미국이 대만을 독립 국가로 공식 인정 청원 올라와

 


【 청년일보 】 미중 양국이 무역전쟁 개전 15개월만에 '미니딜'(부분적 합의)을 이룬 가운데 미국 백악관 청원 사이트에 대만을 독립 국가로 인정해달라는 청원안에 8만명이 넘게 서명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대만 빈과일보에 따르면 지난 7일(미국 동부시간) 미국 백악관 청원 사이트인 'WE the PEOPLE'에 미국이 대만을 독립 국가로 공식 인정해달라는 청원이 올라왔다.

신문은 이어 'K.W.'라는 청원자가 대만이 독립적으로 자치한 지 60년이 넘었으며, 1996년 총통선거를 통해 독재정치에서 민주정치로 바뀌면서도 유혈 충돌은 없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대만은 다른 국가에 재난 발생 시 인도주의적 구조대 파견 및 미국의 태평양 전략의 파트너로서 중국을 방어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지금이 대만을 유엔에 가입시켜야 하는 적기이며, 미국이 정식으로 대만을 인정해야만 여타 국가들도 따를 것이라고 덧붙였다.
 

백악관의 규정에 따르면 청원안에 30일 내에 10만 명의 서명이 이뤄지면 백악관은 청원 서명이 시작된 지 60일 내에 답변해야 한다.

이번 청원안의 서명 마감일은 내달 6일이며, 10만명을 넘길 경우 청원 내용에 대한 미국 정부의 공개 답변은 12월 7일 이전에 이뤄져야 한다.
 

이에 대만 외교부의 어우장안(歐江安) 대변인은 미국 국민의 자발적인 활동을 존중하며 앞으로 청원안의 후속 진전 상황을 예의주시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올해 5월에는 독일 국민이 독일 연방의회에 독일과 대만의 외교 관계 수립을 건의하는 95643호 청원안을 올려 이달 3일께 청원기준인 5만명을 넘어섰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