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5 (금)

  • 흐림동두천 7.2℃
  • 흐림강릉 11.4℃
  • 서울 7.3℃
  • 맑음대전 14.6℃
  • 맑음대구 14.7℃
  • 맑음울산 13.9℃
  • 맑음광주 14.8℃
  • 맑음부산 14.1℃
  • 맑음고창 14.6℃
  • 맑음제주 15.9℃
  • 흐림강화 8.6℃
  • 구름많음보은 13.9℃
  • 구름조금금산 13.7℃
  • 맑음강진군 14.5℃
  • 맑음경주시 13.2℃
  • 맑음거제 13.6℃
기상청 제공

"잠든 자산 9.5억 찾아가세요"…금융권 내달 20일까지 캠페인 실시

예·적금 5조원 보험금 4.1조원 등
소비자정보포털 '파인'에서 조회 가능

 


【 청년일보 】 은행과 증권사, 보험사, 카드사 등 금융권이 모두 참여하는 숨은 금융자산 찾기 캠페인이 11일부터 다음 달 20일까지 6주간 열릴 예정이다.
 

캠페인 대상 금융자산이 9조5000억원에 달하며, 금융감독원은 이날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캠페인 개시 행사를 열었다.

이번 캠페인은 금감원과 금융결제원, 서민금융진흥원, 한국예탁결제원, 은행연합회 등 5개 금융협회, 상호금융중앙회 등이 공동으로 주관한다.
 

숨은 금융자산 찾기 대상 상품은 예금과 보험금, 증권(휴면성증권·미수령주식·실기주과실), 신탁 등 전 금융권역에 걸쳐 금융소비자가 보유 중인 모든 상품이다.

 

 

캠페인 기간에 금융회사는 일정 금액 이상 휴면금융재산 등을 보유한 개별 고객에게 문자메시지(SMS), 전자우편(이메일) 등으로 보유 사실과 찾는 방법을 안내한다.
 

금감원의 10개 지원은 금융회사, 지방자치단체와 연계해 홍보 동영상 상영, 포스터 부착, 거리 캠페인 등 홍보를 강화한다.
 

금융 소비자는 금융소비자정보포털 '파인'을 통해 온라인으로 숨은 금융자산을 미리 조회한 뒤 환급을 신청하는 게 편리하다.
 

파인에서는 모든 금융권의 휴면 금융자산과 장기 미거래 금융재산(계좌통합관리서비스)을 조회할 수 있다.

은행연합회의 '휴면계좌통합조회시스템', 금융투자협회의 '휴면성증권계좌조회시스템', 한국예탁결제원 홈페이지, 금융결제원 '계좌통합관리서비스'에서도 숨은 자산을 찾아볼 수 있다.
 

저축은행은 저축은행중앙회 휴면예금조회사이트에서, 상호금융은 각 상호금융중앙회 인터넷뱅킹 시스템에서 조회할 수 있다.
 

환급은 해당 금융회사 영업점을 방문하거나 인터넷뱅킹으로 처리할 수 있다.

금융 소비자는 숨은 자산을 찾아 생활 자금 등에 활용할 수 있고, 금융회사도 국민의 금융재산을 잊지 않고 찾아줌으로써 신뢰도를 높이는 데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금감원은 기대했다.
 

금감원과 각 금융권은 2015년 6월 이후 약 2조3000억원의 숨은 금융자산을 환급했지만, 올해 6월 말 현재 찾아가지 않은 금융자산이 약 2억개 계좌에 9조5000억원(휴면금융재산 1조2000억원·장기 미거래 금융재산 8조3천억원)에 이른다.
 

상품별로는 예·적금 5조원, 보험금 4조1천억원, 증권 3천억원, 신탁 1천억원 등의 순이다.
 

이에 금감원은 올해 9월 금융결제원과 함께 개인이 보유한 전 금융권의 본인 계좌를 한 번에 조회하고 정리할 수 있는 계좌통합관리시스템을 구축했다.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금융 소비자가 장기간 거래하지 않은 계좌는 재산 증식에 기여하지 못할 뿐만 아니라 대포통장 등 범죄에 악용될 수 있다"며 "소비자들은 본인과 가족들 계좌를 조회해 불필요한 계좌는 정리하고, 금융사들은 계좌 상태 안내를 강화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 청년일보=길나영 기자 】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