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4 (화)

  • 흐림동두천 25.1℃
  • 흐림강릉 25.7℃
  • 흐림서울 27.3℃
  • 흐림대전 29.8℃
  • 구름많음대구 32.7℃
  • 구름많음울산 31.3℃
  • 구름많음광주 30.6℃
  • 박무부산 28.6℃
  • 구름많음고창 30.9℃
  • 구름조금제주 32.6℃
  • 흐림강화 26.1℃
  • 흐림보은 29.0℃
  • 구름많음금산 30.7℃
  • 구름많음강진군 30.1℃
  • 구름많음경주시 32.3℃
  • 구름많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청년 복합생활공간' 유니언타운, "공유 문화로 새로운 사회를"

"공유 오피스서 한 걸음 나아가"... 이색 복합공간 '주목'
청년일자리 창출 앞장...전 직원 '정규직' 채용

 

【 청년일보 】 사무실부터 세미나실, F&B 리테일, 체육시설, 호스텔까지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을 한 곳에서 이용할 수 있는 복합생활공간 브랜드 '유니언타운'이 도심권역 중심에 자리 잡았다.

 

공유공간 기획사인 유니언플레이스 복합생활공간 브랜드 '유니언타운'은 코람코자산운용이 부동산펀드를 통해 노후 오피스빌딩을 매입하고 리모델링한 공간이다. 낙후된 도심 속 건물에 주거, 업무, 숙박 등의 콘텐츠를 결합해 공간의 가치 높이는 '공간 플랫폼' 기업인 셈이다.

앞서 교대역 인근 유니언플레이스의 1호 프로젝트인 영남빌딩은 숙박과 주거, 리테일이 결합된 형태로 지난해 3월 오픈 이후 평균 90%가 넘는 높은 객실 예약률을 보여 성공적인 출범을 알렸다.
 


이어 당산에 자리잡은 '유니언타운'은 두번째 프로젝트로 건물 운영사가 모든 브랜드를 직영으로 운영하는 것이 특징이다. 셰프·제빵사부터 헬스트레이너 등 43명이 회사 정규직으로 채용됐다.

먼저, 지하 1~2층에 피트니스센터와 베이커리 카페 '설리번', 영어 카페 '조이랜드' 등 리테일을 설치했다. 중층부는 입주 청년들에게 유니언타운 내 식음료(F&B) 창업프로그램을 제공하거나 공유오피스를 포함해 넥스트키친과 코워킹 스페이스를 기획했다. 

상층부는 코리빙&코워킹 브랜드 로컬스티치와 협업해 청년 및 외국인 대상 쉐어하우스 '업플로하우스'를 구성하고 주거·업무·리테일 등 모든 기능이 건물 안에서 이뤄질 수 있도록 했다. 빌딩 주차장에는 유니언타운의 공유 콘셉에 맞춰 공유 차량을 이용할 수 있는 '쏘카존'도 설치됐다.
 

이 가운데 '공유오피스'는 건물을 여러 개의 작은 공간으로 나눠 입주자에게 사무 공간으로 다시 빌려주는 서비스로, 사무실 전체를 빌릴 필요가 없어 비용을 줄일 수 있는 등 2030 대상으로 1인 개인 창작자나 5인 이하 소규모의 스타트업에 특화된 형태로 인기다.
 

 

유니언플레이스 박지빈 실장은 "유니언타운은 공유 문화를 통해 열린사회를 만들겠다는 대표님의 경영 철학을 기반으로 기획됐다"면서 "공유 경제라는 큰 시대적 패러다임 속에서도심 속 늘어나는 유휴 공간에 창의적인 콘텐츠를 입혀 솔루션을 제안하는 공간기획사"라고 설명했다.

 

이어 "복합된 공유공간으로 리모델링을 통해 빌딩 가치를 높이는 동시에 청년 주거안정 및 주변 상권 활성화를 통한 도시재생 사업을 시행 중에 있다"고 말했다.

 

한편, 코람코는 유니언플레이스의 10년 장기 임차계약을 바탕으로 펀드를 운용하고 펀드설정일로부터 36개월간 매각차익 제외 연 6.5%의 수익을 투자자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 청년일보=길나영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