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0 (토)

  • 맑음동두천 28.6℃
  • 맑음강릉 26.5℃
  • 구름조금서울 28.3℃
  • 구름많음대전 28.8℃
  • 구름많음대구 27.7℃
  • 흐림울산 24.0℃
  • 흐림광주 24.5℃
  • 흐림부산 23.6℃
  • 구름많음고창 26.0℃
  • 흐림제주 20.9℃
  • 구름조금강화 25.7℃
  • 구름많음보은 26.7℃
  • 구름많음금산 27.1℃
  • 흐림강진군 24.5℃
  • 구름많음경주시 26.1℃
  • 구름많음거제 23.9℃
기상청 제공

"최소 25만원"...인천, 모든 가구에 재난지원금 지급한다

정부의 소득 하위 70%에 40만∼100만원 지급하는 방안 보완

 

【 청년일보 】 인천시가 정부의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대상이 아닌 상위 소득 30% 가구에도 가구당 25만원씩을 일괄 지원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인천 124만 전체 가구는 한 가구도 빠짐없이 가구당 25만∼100만원의 재난지원금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인천시는 소득 하위 70% 이하 가구에 구성원 수에 따라 40만∼100만원의 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는 정부안과 연계해, 상위 소득 30% 이상 37만 가구에도 가구당 25만원을 지원하는 시 자체 안을 마련했다고 31일 밝혔다.

단 정부 지원금과 시 지원금을 동시에 중복 수령할 순 없으며, 재난지원금은 인천e음·온누리상품권 등 지역 상품권으로 지급할 예정으로, 시는 5월 예정인 정부 추경에 맞춰 재난지원금을 신속하게 지원할 계획이다.

인천시는 앞서 지난 26일 중위소득 100% 이하 30만가구에 20만∼50만원의 '긴급재난생계비'를 지급할 계획이라고 밝혔지만, 정부안 발표를 계기로 애초 계획을 철회하고 지원금 지급계획을 재조정했고, 소요 재원 규모는 약 1천100억원으로 추산됐다.

인천시 관계자는 "애초 선택과 집중을 원칙으로 작성한 우리 시의 방안보다 정부 방안이 더욱 강화됐기 때문에 이제 소비 진작을 통한 경제 활성화를 위해 소득 상위 30% 가구까지 지원 범위를 넓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인천시는 재정 건전화 대책 시행에 따라 현재 시의 예산 대비 채무 비율이 약 16%로 안정적인 상황이라며 재난지원금 지급 후에도 재정 건전성을 유지하는 데 무리가 없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현재 인천은 코로나19로 인해 공급과 수요 모든 측면에서 충격을 겪는 전례 없는 경제위기에 처해 있다"며 "지역경제의 근간이 무너지지 않고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가용자원을 총동원해 신속히 집행하겠다"고 강조했다.

【 청년일보=안성민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