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8.0℃
  • 구름조금강릉 9.0℃
  • 구름많음서울 11.7℃
  • 구름조금대전 9.7℃
  • 구름많음대구 11.5℃
  • 구름조금울산 12.8℃
  • 구름많음광주 10.9℃
  • 구름많음부산 14.7℃
  • 구름많음고창 7.7℃
  • 맑음제주 14.9℃
  • 구름많음강화 11.9℃
  • 구름많음보은 5.4℃
  • 구름조금금산 5.9℃
  • 맑음강진군 10.8℃
  • 구름조금경주시 9.6℃
  • 구름많음거제 12.3℃
기상청 제공

셀트리온그룹 3사 합병 나선다…“내년 말까지 지주사 체제 확립”

“그룹 지배구조 강화, 그룹 경영 투명성 제고 및 효율성 강화 목적”

 

【 청년일보 】 셀트리온그룹이 계열 3사 합병을 준비하기 위해 셀트리온헬스케어의 최대주주 서정진 회장이 보유한 셀트리온헬스케어 주식을 현물 출자해 ‘셀트리온헬스케어홀딩스’(헬스케어홀딩스)를 설립했다.

 

셀트리온그룹은 25일 공시를 통해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 3사의 합병 계획을 밝혔다.

 

이는 소유와 경영의 분리 및 지배구조 강화를 위한 목적이며, 적격 합병 요건이 갖춰진 후 즉시 셀트리온홀딩스와 헬스케어홀딩스의 합병을 추진해 오는 2021년 말까지 셀트리온그룹의 지주회사 체제를 확립한다는 게 회사의 계획이다.

 

‘독점규제 및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의 지주회사 행위 제한 요건이 충족되는 시점에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 3사 합병도 신속히 추진할 계획이며, 이사회 및 주주총회 등 관련 업무도 절차에 맞게 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경영의 투명성을 높이고 사업 효율화를 통해 대형 글로벌 종합생명공학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을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하고 있다.

 

셀트리온그룹은 이번 헬스케어홀딩스 설립을 통해 지주회사 체제를 확립함으로써 소유와 경영을 분리해 전문 경영인체제를 확고히 할 수 있게 됐다. 3사 합병을 통해 단일 회사에서 개발과 생산 및 유통, 판매까지 동시에 이뤄질 수 있기 때문에 거래구조 개선을 통한 비용 절감 및 사업 투명성이 제고되는 효과도 기대된다.

 

글로벌 빅파마들과의 경쟁을 위한 회사의 사업 역량 역시 크게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글로벌 제약·바이오 시장에서 자본력과 규모를 앞세운 빅 파마들과 경쟁하기 위해서는 규모를 갖춘 제약회사로 성장하는 것이 필요한데, 3사가 합병할 경우 글로벌 시장에서 더 큰 영향력과 경쟁력을 갖게 될 것으로 예측된다.

 

그룹 내 바이오의약품과 케미컬의약품 등 주요 제품들로 경쟁력 있는 포트폴리오도 구성해 국내외 시장에 선보이게 되면, 매출 규모 확대 및 판매 채널 단일화에 따른 효율성 측면의 양적, 질적 성장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셀트리온그룹 관계자는 “이번 합병안은 여러 안들을 숙고하고 내용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내린 결과”라며 “셀트리온그룹의 경쟁력을 한 층 강화시키면서 사업 운영의 투명성이 제고되는 효과적인 방안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지배구조 개편을 통해 전 세계 제약·바이오 시장을 선도하는 종합생명공학기업으로 발돋움할 것”이라며 “인류의 건강 증진과 환자의 의료 복지 확대를 이끈다는 기업의 사명을 실천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셀트리온그룹 3사의 합병 절차는 주주총회에서 특별결의에 의한 주주들의 승인으로 이뤄질 예정이다. 각 회사의 이사회 결의를 거쳐 주주총회에 안건으로 상정될 예정이며, 주주총회 결과에 따라 대상, 방법 및 일정 등이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 청년일보=안상준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