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흐림동두천 2.3℃
  • 흐림강릉 7.6℃
  • 서울 3.2℃
  • 대전 5.1℃
  • 흐림대구 2.1℃
  • 맑음울산 5.7℃
  • 구름많음광주 6.2℃
  • 구름많음부산 5.5℃
  • 흐림고창 7.6℃
  • 흐림제주 10.6℃
  • 흐림강화 6.3℃
  • 흐림보은 1.4℃
  • 흐림금산 3.5℃
  • 흐림강진군 3.0℃
  • 흐림경주시 0.0℃
  • 구름조금거제 7.8℃
기상청 제공

"코로나19 이후 변화 대응 과제 독립"… 삼성전자, C랩 스타트업 창업 지원

코로나19 진단, 무인 매장, 댄스 게임, 홈브루잉, 헬스케어 분야
- 초기 사업자금, 창업지원금, 재입사 기회 등 파격 지원

 

【 청년일보 】 삼성전자가 사내벤처 육성 프로그램 'C랩 인사이드'의 하반기 우수 과제 5개를 선정해 스타트업 창업을 지원한다. 지난 5월 분사 창업한 4개 스타트업에 이어 올해에만 9개의 스타트업을 배출했다.

 

이번에 삼성전자에서 분사하는 5개 스타트업은 ▲이미지 인식 기술 기반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 판독 솔루션 '디아비전' ▲가시광 통신 기술을 활용한 무인 매장 혁신 솔루션 '치즈에이드' ▲동작 인식 기술 기반 AI 댄스 게임 플랫폼 '구스랩' ▲나만의 신선한 술을 만드는 홈 브루잉 솔루션 '부즈앤버즈' ▲개인 맞춤형 족부 보조기 제작 솔루션 '로고스 바이오일렉트로닉스' 등이다.

 

이번에 독립하는 5개 스타트업은 지난 1년간 삼성전자의 지원 아래 아이디어 구체화 및 시제품 제작 과정을 거쳐 경영진 평가 등에서 사업성을 인정받아 스핀오프 대상으로 선정되었다.

 

스핀오프 대상 과제는 3개월 동안 법무, 세무, 투자 등의 창업 실무 교육과 법인 설립 준비와 사업 계획을 구체화하는 멘토링 프로그램을 지원받는다.

 

삼성전자 의료기기 사업부의 바이오, 소프트웨어 전문가가 모여 설립한 디아비전은 스마트폰 카메라와 이미지 분석 기술을 활용한 코로나19 신속진단키트 판독 솔루션을 개발했다.

 

디아비전의 솔루션은 코로나19 진단뿐 아니라, 백신 접종 이후 항체 생성 여부를 확인하는 중화항체 진단 키트에도 적용이 가능해 스핀오프 전부터 진단키트 제조사 등 바이오 업계에서 협력 요청이 이어지고 있다. 독감, 대사성 질환 등 신속진단키트를 사용하는 모든 검사로 확장이 가능하다는 것도 장점이다.

 

치즈에이드는 코로나19 이후 각광받고 있는 소자본 무인 매장들의 부담을 줄여주는 가시광 통신(LiFi) 기반의 무인 매장 혁신 솔루션을 개발했다.

 

고객은 매장에서 스마트폰 앱을 켜기만 하면 조명을 통해 제품 정보부터 주문까지 한 번에 이용할 수 있다. 매장 운영자는 저렴하고 간단한 설치 만으로 고객 데이터 수집과 관리가 가능해 스마트 무인 매장으로 운영이 가능하다.

 

댄스 경력 14년차인 휴대폰 사용자경험(UX) 디자이너와 사내 AI 전문가들이 설립한 구스랩은 동작인식 기술 기반의 AI 댄스 학습 플랫폼을 개발했다.

 

구스랩의 댄스 학습 플랫폼은 AI 비전 기술을 활용해 콘솔 등 별도의 기기 없이 모바일 기기나 노트북 카메라 만으로 사용자의 춤 동작을 인식, 분석하고 피드백을 제공한다.

 

부즈앤버즈는 이탈리아 10년 거주에 다수의 홈브루잉 국제대회 수상 경력이 있는 삼성전자 모바일 UX 디자이너와 모바일 기구 개발 전문가가 뜻을 모아 홈브루잉 솔루션을 개발했다.

 

기존 3주가량 걸리던 양조 기간을 7일 이내로 단축하고 제품 크기도 획기적으로 줄인 데다 재료 키트만 넣어주면 누구나 쉽게 나만의 취향을 반영한 술을 만들 수 있다. 전용 앱을 통해 제작과정 모니터링과 컨트롤이 가능하며 맥주, 막걸리, 스파클링 와인, 벌꿀 술 등 다양한 종류의 발효 술을 만들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로고스 바이오일렉트로닉스는 코로나19 이후 전 세계적으로 '걷기 열풍'이 불고 있지만 전 인구의 10~20%는 발 모양이 변형되어 걷기가 불편한 현실을 개선하기 위해 개인 맞춤형 족부 보조기(기능성 깔창) 제작 솔루션을 개발했다.

 

팀에서 개발한 센서 깔창을 신발에 넣고 걸으면 AI 알고리즘으로 사용자의 보행 자세와 발 모양 등을 진단한다. 진단 결과에 따라 맞춤형으로 제작된 족부 보조기는 기존 제품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온라인에서 쉽게 주문할 수 있다.

 

◆ 독립한 스타트업에 초기 사업자금, 창업지원금, 재입사 기회 등 파격 지원

 

C랩 인사이드는 삼성전자가 창의적 조직 문화를 확산하고 임직원들의 혁신 아이디어를 발굴, 구현하기 위해 2012년 12월 도입한 프로그램이다. 지금까지 339개 과제에 1395명의 임직원이 참여했다.

 

C랩 인사이드 과제로 선정되면 1년간 현업을 떠나 아이디어 구현에 몰두할 수 있도록 독립된 연구 공간과 함께 연구비, 과제 운영 자율권 등을 지원받는다. 과제 결과물이 사내에서 각종 사업에 활용될 경우 파격적 인센티브를 받는다.

 

2015년부터는 C랩 인사이드 과제 중 사내 사업화로 연계되지 않았지만 외부 사업성이 있는 과제는 스타트업 창업을 지원해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 강화에 기여하고 있다.

 

이렇게 분사한 스타트업들은 삼성전자로부터 초기 사업자금을 투자 형태로 지원받고, 판로 개척과 해외 시장 진출 관련 도움을 받는다.

 

임직원 창업자들은 퇴직금은 물론 창업 초기 안정적 정착을 위한 창업지원금을 받는다. 스핀오프 후에도 본인 희망 시 5년 내 재입사 기회를 부여하는 등 기업가정신을 가진 젊은 직원들의 스타트업 창업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최윤호 삼성전자 경영지원실장(사장)은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과감히 도전하는데 큰 박수를 보낸다"며 "C랩을 발판으로 미래 우리 삶을 변화시키는 혁신 스타트업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