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맑음동두천 1.6℃
  • 흐림강릉 7.4℃
  • 맑음서울 2.7℃
  • 대전 5.2℃
  • 구름조금대구 2.5℃
  • 구름많음울산 4.6℃
  • 구름조금광주 4.9℃
  • 맑음부산 6.6℃
  • 흐림고창 5.7℃
  • 흐림제주 11.3℃
  • 맑음강화 3.2℃
  • 흐림보은 0.9℃
  • 구름많음금산 2.7℃
  • 흐림강진군 4.4℃
  • 구름많음경주시 7.0℃
  • 흐림거제 9.2℃
기상청 제공

개인투자자, ‘6만전자’ 주목…10일간 3조 순매수

주가, 연고점 대비 29% 하락…작년 말 이후 최저
증권가, 반도체 업황 우려에 목표주가 하향 조정

 

【 청년일보 】 삼성전자의 주가가 6만원대로 하락하며 최저치를 기록하는 상황에서 개인투자자들이 9월 말부터 삼성전자 주식을 3조원 이상 순매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거래소는 지난 13일 삼성전자의 주가가 전 거래일보다 0.29% 하락한 6만8800원에 거래를 종료해 종가 기준 작년 12월 1일(6만7800원) 이후 최저치로 떨어졌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1월에 9만원을 돌파한 삼성전자 주가는 지난 12일 10개월 만에 6만원대로 하락했다. 현재 주가는 지난 1월 11일의 장중 연고점 9만6800원보다 29% 정도 하락했다.

 

하지만 연초 이후 전날까지 개인의 삼성전자 누적 순매수 금액은 34조6582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거래소에 따르면 지난달 28일부터 이달 13일까지 10거래일동안 개인이 삼성전자 주식을 2조7002억원어치를 순매수해 개인 순매수 금액 1위 종목에 올랐다. 외국인은 2조1087억원, 기관은 6507억원어치 순매도하며 시장에 쏟아낸 매물을 개인 투자자들이 매수했다. 

 

같은 기간 우선주인 삼성전자우 또한 개인이 3713억원어치를 순매수해 개인 순매수 금액 2위 종목에 등극했다. 보통주와 우선주를 합치면 지난 10거래일동안 개인이 순매수한 삼성전자의 주식은 3조715억원에 달한다. 같은 기간 개인의 코스피 전체 순매수액인 2조7937억원을 초과한 규모다.

 

이는 개인이 하락장에 다른 주식을 매도해도 삼성전자는 주가 상승을 기대하고 저점 매수를 했다는 의미다. 그러나 최근 삼성전자의 주가가 연일 연저점을 기록하는 상황에서 삼성전자를 매수한 많은 개인 투자자들이 손실을 보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최근 대만의 반도체 시장조사기관 트렌드포스는 삼성전자가 주력하는 메모리 반도체 D램 가격이 내년에 15∼20%가량 하락할 것으로 전망함에 따라 삼성전자의 주가 전망도 밝지 않다.

 

에프앤가이드가 집계한 증권사 21곳의 삼성전자 평균 목표주가는 지난 1일 기준 9만7048원으로 10만원이 안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초 '반도체 슈퍼사이클' 전망에 증권가에서는 목표주가를 10만원 이상으로 올려 잡았으나 현재는 메모리 반도체 업황 둔화 우려로 인해 잇따라 목표주가를 하향 조정하는 분위기다.

 

지난 8일 삼성전자가 3분기 잠정실적 발표 이후 미래에셋증권은 기존 10만원이던 목표주가를 8만2천원으로 낮췄다. 하이투자증권과 이베스트투자증권도 목표주가를 각각 8만9천원, 8만7천원으로 목표주가를 8만원대로 하향조정했다.

 

목표주가를 10만원으로 설정했던 유진투자증권과 신한금융투자는 목표주가를 각각 9만3천원과 9만6천원으로 설정하며 목표주가를 9만원대로 하향 조정했다.

 

송명섭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반도체 가격은 내년 2분기나 3분기에 상승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반도체 주식을 지금 당장 적극적으로 매수하기보다, 당분간 업황 위험 요인과 평가가치(밸류에이션) 지표를 더 확인하고 매수에 나서는 것이 더 적절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승우 유진투자증권 리서치센터장은 "중국과 미국의 경제 둔화 위험과 반도체 가격 하락세 등을 고려하면 삼성전자 실적은 내년 상반기까지 둔화할 것"이라며 “다만 상황이 극단적으로 악화하지 않으면 내년 하반기부터 이익이 다시 늘어나는 시기에 진입할 것으로 전망한다"고 예상했다.

 

【 청년일보=나재현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