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7 (토)

  • 맑음동두천 -5.1℃
  • 맑음강릉 1.5℃
  • 맑음서울 -1.2℃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3.6℃
  • 맑음울산 3.6℃
  • 맑음광주 3.4℃
  • 맑음부산 5.4℃
  • 맑음고창 2.4℃
  • 구름많음제주 9.2℃
  • 맑음강화 -4.0℃
  • 맑음보은 -3.4℃
  • 맑음금산 -2.0℃
  • 맑음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3.0℃
  • 맑음거제 3.7℃
기상청 제공

"역대 최고 기록 경신"… 앱애니 "3분기 모바일 게임 소비자 지출 27조 돌파"

전 세계 소비자, 2021년 3분기 게임 앱 145억 회 다운로드
한국 소비자 약 1.7조 원 지출… '오딘: 발할라 라이징'에 가장 많이 사용

 

【 청년일보 】 올해 3분기 전 세계 소비자가 모바일 게임에 사용한 지출이 27조 원을 돌파하며 역대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우리나라 소비자는 약 1.7조 원을 사용했으며 카카오게임즈의 '오딘: 발할라 라이징'에 가장 많이 지출했다.

 

모바일 데이터 및 분석 플랫폼인 앱애니는 '2021년 3분기 모바일 게임 결산'을 19일 발표했다.

 

2021년 3분기 전 세계 소비자가 애플 앱스토어 및 구글 플레이를 통해 모바일 게임을 약 145억 회 다운로드하고, 역대 최고 분기 기록인 230억 달러(한화 약 27조 원)를 지출했다.

 

이 중 한국 소비자는 14.6억 달러(한화 약 1.7조 원)를 지출하며 전 세계 지출의 약 6.5%를 차지했다. 이번 3분기 전 세계 평균 주간 게임 소비자 지출은 팬데믹 이전인 2019년 3분기 대비 35% 증가했다.

 

앱애니가 발표한 2021년 3분기 한국 상위 모바일 게임 차트에 따르면 엔씨소프트의 MMORPG '블레이드 & 소울 2'가 가장 많은 다운로드 수를 기록했다. 뒤이어 코모에 게임즈의 어드벤처 RPG 'Re: 제로부터 시작하는 이세계 생활 Lost in Memories', 홍콩 히어로 엔터테인먼트의 액션 RPG '퍼니싱: 그레이 레이븐'이 각각 2, 3위를 차지했다.

 

 

국내 소비자 지출 부분에서는 지난 6월에 출시한 카카오게임즈의 MMORPG '오딘: 발할라 라이징'이 지난 분기 대비 무려 223위 급상승하며 1위를 차지했으며, 2분기에 나란히 1, 2위에 올랐던 엔씨소프트의 '리니지 M'과 '리니지 2M'이 2, 3위에 머물며 굳건히 상위권을 지켜냈다.

 

한국의 월간 활성 사용자 수(MAU) 순위는 메타버스를 활용한 '로블록스'와 정식으로 출시한 지 약 3년이 되었음에도 꾸준한 인기를 유지하는 슈퍼셀의 '브롤스타즈'가 지난 분기와 마찬가지로 각각 1, 2위를 지켰다. 이어서 3위는 엔플라이 스튜디오의 아케이드 게임 '무한의 계단'이 차지하며 지난 2분기 대비 한 계단 상승한 모습을 보였다.

 

이번 3분기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은 다운로드를 기록한 아웃핏7의 캐주얼 게임 '마이 토킹 안젤라 2'는 지난 분기 대비 전 세계 상위 급상승한 게임으로 부상하며 다운로드와 MAU 두 부분에서 1위를 가져갔다.

 

또한, 언리얼 엔진 4와 3D 스캔, 모션 캡처 기술을 통해 우수한 그래픽을 제공하는 오딘은 한국 시장에서의 인기와 매출에 힘입어 전 세계 소비자 지출 부분에서 전 분기 대비 가장 빠르게 성장한 모바일 게임 1위에 등극하며 존재감을 확실하게 드러냈다.

 

앱애니 관계자는 "전 세계, 특히 신흥 시장에서 모바일 게임의 보급이 더욱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으며 모바일 시장 성장에 중산층의 확대와 스마트폰의 보급이 큰 요인이 되었을 것"이라며 "스마트폰이 가장 보편적인 게이밍 플랫폼으로 자리 잡으며 매 분기 소비자의 모바일 게임 다운로드 수와 지출이 위드 코로나 시대 이후에도 꾸준한 성장세를 보여줄 것으로 예측한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