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흐림동두천 3.2℃
  • 구름많음강릉 7.7℃
  • 서울 4.4℃
  • 구름많음대전 5.0℃
  • 맑음대구 2.0℃
  • 구름많음울산 6.0℃
  • 흐림광주 6.2℃
  • 구름조금부산 5.4℃
  • 흐림고창 6.2℃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5.6℃
  • 흐림보은 1.8℃
  • 흐림금산 5.1℃
  • 맑음강진군 2.3℃
  • 흐림경주시 1.5℃
  • 구름많음거제 8.0℃
기상청 제공

삼성전자, '삼성 소프트웨어 개발자 콘퍼런스' 11월 개최

기존 오픈소스 콘퍼런스를 확대, 소프트웨어 전 분야 개발자 행사로
AI, IoT, 5G, 클라우드, 빅데이터, 로봇 등 소프트웨어 기술 공유

 

【 청년일보 】 삼성전자가 '삼성 소프트웨어 개발자 콘퍼런스(SSDC)'를 11월 17일부터 18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삼성전자는 2014년부터 개최해온 '삼성 오픈소스 콘퍼런스'를 확대 개편해 오픈소스뿐 아니라 소프트웨어 전 분야에서 사내외 개발자가 교류하는 장으로 SSDC를 신설했다.

 

이틀간 ▲AI ▲IoT ▲5G ▲클라우드 ▲빅데이터 ▲로봇 등의 분야에서 저명한 국내 소프트웨어 개발자의 강연과 기술 세션이 마련된다.

 

1일차는 삼성전자 임직원이 참여해 개발자의 성장 비전을 모색하는 사내 행사로 진행되고, 2일차는 소프트웨어 개발자 누구나 참여해 최신 소프트웨어 기술을 공유하는 공개 행사로 진행된다.

 

2일차 콘퍼런스에서는 승현준 삼성리서치 연구소장(사장)이 환영사를 하고, 최승범 삼성리서치 부사장이 삼성전자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추진 전략에 대해 기조연설을 한다.

 

이어서 국내 1호 파이썬 커미터(핵심 개발자) 서울대 장혜식 교수가 파이썬을 활용한 코로나19 바이러스 유전체 지도 완성에 대해 강연한다. 정혜순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상무와 임백준 삼성리서치 상무는 삼성전자 소프트웨어 개발 문화의 변화에 대해 강연한다.

 

기술 세션에는 마이크로소프트, 카카오 등 대표적인 IT 기업은 물론 블루프리즘, 레블업, 튜닙 등 AI 관련 기업까지 다양한 업계의 오픈소스 개발자들이 참여한다. 국내 대표적인 개발자 커뮤니티 4곳이 함께 진행하는 밋업 세션은 메타버스 환경에서 개발자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삼성전자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거친 소프트웨어 인재도 이번 행사에 참여한다. '삼성 주니어 SW 창작대회' 2020년 대상 수상자인 윤채연·김도연 학생과 최우수상 수상자인 박준서 학생, '삼성청년SW아카데미(SSAFY)' 5기 우수 교육생이 소프트웨어 개발 경험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승현준 삼성리서치 연구소장(사장)은 "이번 콘퍼런스가 코로나19 이후의 뉴노멀 시대를 준비하고 전 세계적 대응이 필요한 문제를 소프트웨어 개발자들이 함께 고민하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개발자와 교류를 강화해 소프트웨어 생태계 확장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콘퍼런스 참가 신청은 행사 당일까지 가능하며, 사전 신청자는 연사에게 실시간으로 질문하고 답변을 받을 수 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