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3 (금)

  • 맑음동두천 2.4℃
  • 흐림강릉 7.7℃
  • 맑음서울 3.6℃
  • 박무대전 5.0℃
  • 대구 2.8℃
  • 구름조금울산 5.1℃
  • 구름조금광주 5.0℃
  • 맑음부산 5.7℃
  • 맑음고창 5.5℃
  • 흐림제주 11.0℃
  • 맑음강화 4.0℃
  • 구름많음보은 -0.2℃
  • 맑음금산 3.9℃
  • 흐림강진군 3.1℃
  • 구름많음경주시 3.4℃
  • 구름조금거제 8.5℃
기상청 제공

LG유플러스-로완-LG전자, 디지털 시니어 헬스케어 활성화 협력

B2G·B2B·B2C 전 영역서 개인 맞춤형 비대면 치매 예방·관리 콘텐츠 및 솔루션 사업 협력
LG전자 '원퀵' 디바이스 통해 사업화 검증 후 LG유플러스 모바일·홈 고객 대상 서비스 확대 적용 검토

 

【 청년일보 】 LG유플러스는 LG전자, 로완과 시니어 대상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로완은 뇌 질환 디지털 치료 전문 기업으로 국내 최고 신경과 전문 의료연구팀과 함께 디지털 종합 치매예방 프로그램 '슈퍼브레인'을 개발했다.

 

혈관위험 인자관리, 인지학습, 운동, 영양교육, 동기강화 등 다섯 가지 영역에서의 다중인지 중재 효과를 국내 최초로 입증하고, 현재 50여 개의 치매안심센터, 복지관 및 병의원에 서비스 중이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3사는 비대면, 초고령화 사회에 맞춰 경도인지장애 및 초기 치매 환자를 대상으로 치매 예방 및 관리를 위한 디지털 콘텐츠 및 솔루션 사업 협력을 추진키로 했다.

 

LG유플러스는 초고령화 시대가 도래하며 치매에 대한 예방과 관리의 중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시니어 케어 관련 사업을 적극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치매센터에 따르면 2020년 기준 65세 이상 시니어 인구 772만 명 중 치매환자는 86만 명으로 11.2%를 차지하고 있다. 특히 2010년부터 2019년까지 약 10년간 3배 이상 증가했고, 2024년까지 100만 명을 넘어설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번 협약의 주요 추진 과제로는 ▲슈퍼브레인 기반의 디지털 치매 예방·관리 솔루션 개발 및 공급 ▲B2G·B2B·B2C 등 각 시장에 적합한 편의 디바이스 발굴 ▲고객 라이프로그 데이터를 활용한 서비스 고도화 ▲방송·통신 데이터 연계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개발이며, 추후 구체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우선적으로 LG전자가 최근 출시한 '원퀵' 디바이스에 슈퍼브레인 기반의 치매 예방 및 관리 솔루션을 탑재하고, 서울에 위치한 치매안심센터와 데이케어센터를 대상으로 사업화 검증에 나선다.

 

원퀵은 4K UHD 해상도 스크린, 카메라, 마이크, 스피커, 전자칠판 등을 탑재한 다목적 스크린으로, 화상회의와 운동 등 회사나 집에서 필요로 하는 올인원 솔루션을 제공한다.

 

향후 원퀵을 통한 사업화 검증과 함께 LG유플러스는 자사 모바일·홈 서비스 고객을 대상으로 치매예방관리 서비스를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한승현 로완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LG전자의 글로벌 마케팅 및 LG유플러스의 다양한 채널을 통해 더 넓고 다양한 장소에서 로완의 디지털 치료 콘텐츠가 활용돼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백기문 LG전자 ID사업부장(전무)은 "다양한 비즈니스 현장뿐 아니라 고객 일상의 효율까지 높여주는 원퀵 솔루션을 앞세워 시니어를 비롯한 다양한 고객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종욱 LG유플러스 CSO(전무)는 "LG유플러스의 정보통신기술력 및 가입자 기반으로 디지털 시니어 케어 분야, 특히 치매에 대한 우려로 걱정이 많으신 시니어를 대상으로 고객 가치를 창출하도록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