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30 (화)

  • 흐림동두천 7.2℃
  • 흐림강릉 10.8℃
  • 서울 7.5℃
  • 흐림대전 4.8℃
  • 구름많음대구 3.3℃
  • 구름많음울산 7.6℃
  • 구름많음광주 10.6℃
  • 흐림부산 10.9℃
  • 흐림고창 12.8℃
  • 제주 14.7℃
  • 흐림강화 7.6℃
  • 흐림보은 0.8℃
  • 흐림금산 2.7℃
  • 흐림강진군 7.2℃
  • 흐림경주시 1.5℃
  • 흐림거제 7.8℃
기상청 제공

KT-SK브로드밴드-LG유플러스, 아파트 인터넷 통신시설 공동 구축

수도권 노후 아파트에 조가선 공동 구축··· 인터넷 품질 및 아파트 미관 개선

 

【 청년일보 】 KT는 SK브로드밴드, LG유플러스와 함께 아파트 인터넷 통신시설을 공동 구축해 제공한다고 24일 밝혔다.

 

기존에는 노후화된 아파트에서 기가급 인터넷 속도를 누리는데 한계가 있었다. 구내 통신설비가 오래됐기 때문인데 각 통신사는 이를 극복하기 위해 다수의 UTP 케이블을 활용해 인터넷 속도를 개선해 왔다. 2015년부터는 아파트 외벽에 광케이블을 직접 포설하는 조가선 방식을 개발해 일부 아파트에 적용했다.

 

그러나 UTP 케이블을 활용한 방식은 속도 개선 범위에 한계가 있었고 조가선 방식은 설치 시간이 오래 걸려 아파트 측으로부터 잦은 민원도 발생했다. 구축비용도 많이 발생함에 따라 많은 노후 아파트에 적용하는데 어려움이 따랐다.

 

KT는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SK브로드밴드와 LG유플러스에 조가선 공동구축을 제안했다. 지난 4월 말부터 본격적으로 통신 3사의 조가선 공동구축이 시작됐고, 현재 서울 양천구 목동 9단지 아파트 등 수도권 5개 아파트에 공동구축이 완료됐다.

 

통신 3사는 신축 아파트를 대상으로는 통신실에 들어가는 장비용 랙을 통합 구축하고 있다. 기존에는 각 통신사가 별도의 장비용 랙을 설치함에 따라 통신실 공간이 협소해지는 문제가 있었고, 아파트 관리사무소에서는 시설 유지보수에도 어려움을 겪었다. 현재 통신 3사는 전국 신축 아파트 100개소에 통합 랙 적용을 완료했다.

 

정정수 KT 강남서부광역본부장(전무)은 “통신 3사의 협력을 통해 고객에게 더 좋은 품질의 통신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