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5 (토)

  • 구름많음동두천 0.6℃
  • 구름많음강릉 5.4℃
  • 흐림서울 1.3℃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3.9℃
  • 맑음울산 5.4℃
  • 구름조금광주 6.0℃
  • 맑음부산 5.4℃
  • 구름많음고창 3.8℃
  • 구름조금제주 7.6℃
  • 흐림강화 0.3℃
  • 구름많음보은 1.1℃
  • 구름조금금산 2.6℃
  • 맑음강진군 2.6℃
  • 맑음경주시 2.9℃
  • 맑음거제 3.2℃
기상청 제공

"창의력 발휘 도움되는 열린 공간"… LG전자, '리브드 드 서초' 오픈

구성원 간 소통, 업무, 휴식 등을 위한 다목적 공간
사원대표협의체가 구성원 의견을 경영진에 제안해 공간 조성

 

【 청년일보 】 LG전자가 직원들의 인사이트를 혁신적인 고객가치로 이어가도록 창의성 발휘에 도움이 되는 열린 공간을 늘리고 있다.

 

LG전자는 최근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서초R&D캠퍼스에 다양한 도서들이 채워진 소규모 복합문화공간 '리브르 드 서초'를 열었다.

 

LG전자는 최근까지 책을 비치해놨던 이 공간을 뉴노멀 시대에 맞춰 구성원 간 소통, 업무, 휴식 등이 가능한 다목적 공간으로 탈바꿈시켰다. 이 공간은 ▲독서, 소통 등 여러 목적으로 사용하는 멀티 라이브러리 존 ▲업무에 집중할 수 있는 포커스 존 ▲휴식 공간인 릴랙스 존 등으로 구성됐다.

 

사원대표협의체인 '주니어 보드'가 이 공간을 구성하는 데 주도적으로 참여했다. 구성원 의견을 모아 경영진에 제안하고 공간 설계, 디자인까지 맡았다.

 

LG전자는 직원들이 이 공간을 자유롭게 이용하면서 기존의 틀에서 벗어나 다양하게 생각하며 창의성을 끌어올려 보다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개발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서 LG전자는 역동적인 조직문화를 위해 서초R&D캠퍼스에 광장(廣場)을 모티브로 삼은 '살롱 드 서초'를 비롯해 서울 여의도동 LG트윈타워 서관 33층에 있는 '다락(多樂)', 경기 평택시 LG디지털파크에 있는 '중정(中庭)' 등 다양한 개방형 소통공간을 조성했다. 직원들은 이곳에서 경영진과의 오픈 커뮤니케이션을 비롯해 문화공연, 소규모 행사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LG전자 CTO 박일평 사장은 "리브르 드 서초가 '살롱 드 서초'와 함께 구성원의 창의적인 인사이트를 이끌어내는 공간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지속적으로 세계적 수준의 연구환경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