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5 (토)

  • 맑음동두천 0.6℃
  • 구름많음강릉 4.7℃
  • 흐림서울 1.4℃
  • 구름많음대전 4.1℃
  • 맑음대구 5.9℃
  • 맑음울산 5.8℃
  • 구름조금광주 6.0℃
  • 맑음부산 6.0℃
  • 구름많음고창 5.1℃
  • 구름조금제주 8.6℃
  • 흐림강화 0.7℃
  • 맑음보은 2.7℃
  • 구름많음금산 4.8℃
  • 맑음강진군 6.0℃
  • 맑음경주시 5.5℃
  • 맑음거제 4.9℃
기상청 제공

"중소기업 판로 개척 지원"… 삼성전자, '2021 스마트비즈엑스포' 개최

26~29일, 삼성전자 스마트 공장 구축 지원받은 중소기업 78개사 참가
중소벤처기업부와 공동으로 1100억 원 조성해 스마트 공장 지원

 

【 청년일보 】 중소벤처기업부가 주최하고 삼성전자, 중소기업중앙회, 동반성장위원회, 스마트 공장 추진단 등이 공동 주관하는 '2021 스마트비즈엑스포'가 29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다.

 

중기부·중기중앙회·삼성전자의 '스마트 공장 구축지원 사업'에 참여한 중소기업의 판로 개척을 돕기 위한 이번 '스마트비즈엑스포'에는 K방역 보건용품, 소부장(소재부품장비), 식음료 등 다양한 분야 78개 기업이 참여한다.

 

2016년 시작해 올해로 5회째(2020년 미개최)를 맞이한 스마트비즈엑스포에는 누적으로 632개 사가 참여했다.

 

이번 행사는 삼성전자의 스마트 공장 지원사업에 참여한 중소기업들이 한 자리에 모여 자사 제품과 기술을 홍보하고 신규 판로를 개척하는 민관협력 전시회다.

 

참여 기업은 이랜드리테일, 큐텐(싱가포르 1위 쇼핑사이트), HSD코리아(유엔 납품 공식 벤더), 거산재팬(일본 온/오프라인 수출대행사)과 같은 60개 이상 국내외 바이어와 구매상담회 등을 실시한다.

 

또한, ▲참가기업 제품 브로슈어 사진 촬영 ▲라이브 커머스 방송 ▲전문 리포터의 현장 취재를 통한 홍보 등 판로개척부터 기업홍보까지 평소 중소기업이 어려움을 겪는 영역을 집중 지원한다.

 

김종호 삼성전자 스마트공장지원센터장은 "스마트 공장 사업은 1회성 지원에 그치지 않고, 지원이 완료된 후에도 중소기업의 자생력 확보와 매출확대, 일자리 창출 등을 위해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하고 있다"며 "이번 행사가 코로나19 상황으로 어려운 중소기업의 국내외 판로개척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중기부와 공동으로 1100억 원 조성해 스마트 공장 구축 지원

 

삼성전자는 2015년부터 추진해오던 중소기업 대상 제조 환경 개선 사업인 '스마트 공장 구축 지원 사업'을 2018년부터 종합지원 활동으로 발전시켜 운영하고 있다.

 

특히, 2018년부터는 삼성과 거래 여부와 상관없이 지원이 필요한 모든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했다. 이를 위해 중소벤처기업부와 공동으로 1100억 원을 조성하고 중소기업중앙회와 협업 중이다.

 

삼성전자는 스마트 공장 구축이 중소기업의 ▲종합 경쟁력 강화 통한 매출 확대 ▲제조현장 혁신을 통한 기업 문화 개선 ▲기업 혁신 기반 마련 등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제조현장 혁신, 공장운영 시스템, 제조 자동화 등의 분야에서 총 200여 명의 사내 전문가를 선발, 스마트 공장 지원 기업에 8주에서 10주간 상주 또는 상시 방문해 각 기업별 상황에 맞게 노하우를 전수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생산성 향상과 현장 혁신 지원뿐 아니라 ▲국내외 판로개척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 ▲애로기술 지원 ▲스마트365센터 운영을 통한 스마트공장 구축 유지관리와 고도화 등을 지원한다.

 

특히, 스마트 공장 지원이 완료된 후에도 지속적으로 현장혁신, 판로개척, 인력양성, 기술지원 등을 실시해 해당 기업의 지속 가능한 자생력 확보를 지원한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방역과 건강을 지키기 위한 필수 제품인 마스크, 진단키트, 눈 보호구, 손 소독제, 주사기 등을 생산하는 중소기업 20여 개사를 대상으로 생산성 향상을 위한 긴급 지원에 나선 바 있다.

 

기존에 대면으로 진행한 자재·시스템 관리, 현장 혁신 교육도 코로나19 상황 아래 온라인 교육으로 전환했다.

 

특히, 현장에 필요한 물품을 직접 제작해 실습해 보는 비대면 화상 교육을 개설하는 등 교육 콘텐츠를 확대했고 현재까지 7000여 명이 온라인 교육에 참여했다.

 

삼성전자는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2500여 개사에 스마트공장 구축을 지원했고 올해도 300여 개 기업을 대상으로 지원 예정이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