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9 (화)

  • 맑음동두천 13.0℃
  • 맑음강릉 14.4℃
  • 맑음서울 17.0℃
  • 맑음대전 13.9℃
  • 맑음대구 12.6℃
  • 구름조금울산 14.4℃
  • 맑음광주 16.2℃
  • 맑음부산 16.9℃
  • 맑음고창 13.3℃
  • 구름조금제주 19.0℃
  • 구름조금강화 13.7℃
  • 구름많음보은 10.2℃
  • 맑음금산 10.0℃
  • 맑음강진군 13.6℃
  • 구름많음경주시 11.6℃
  • 맑음거제 14.3℃
기상청 제공

[증시마감] 코스피, 상승 마감··· 2,250선 넘어

 

【 청년일보 】 코스피가 17일 2거래일 연속 상승 마감하며 지난해 연고점을 돌파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2.52포인트(0.11%) 오른 2,250.57에 거래를 마쳤다.

 

이는 지난해 4월 16일 종가 기준 연고점 기록(2,248.63)을 넘어선 것이다. 또 종가 기준으로 2018년 10월 8일(2,253.83) 이후 15개월여만에 최고치다.

 

지수는 전장보다 13.52포인트(0.60%) 오른 2,261.57에서 출발했다가 상승 폭이 줄어 오후 한때 하락으로 돌아서기도 했지만 장 막판에 소폭 상승하며 마감했다.

 

코스피시장에서는 2거래일 연속 순매도를 유지했던 외국인이 순매수로 돌아섰다.

개인과 외국인은 1천857억원, 933억원을 순매수했고 기관은 2천987억원을 순매도했다.

 

이원 부국증권 연구원은 "오늘 코스피는 삼성전자를 비롯한 반도체주와 비슷한 흐름을 보였다"며 "외국인 매수세는 꾸준히 유입됐지만 차익 실현 매물이 나오면서 상승 폭에 제한이 걸렸다"고 설명했다.

 

이어 "미중 1단계 무역합의 서명이라는 이벤트가 소멸했고 추가로 호재를 기다리며 조정을 겪는 국면"이라며 "중국의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발표나 한국은행의 기준 금리 동결 소식이 하방 압력으로 작용하지는 않았다"고 설명했다.

 

업종별로는 전기·전자(0.71%), 의료정밀(0.69%), 운수·창고(0.66%) 등이 강세였고 의약품(-1.09%), 비금속광물(-0.58%), 종이목재(-0.49%) 등은 약세였다.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1.89포인트(0.28%) 오른 688.41로 마감했다.

이는 종가 기준 지난해 7월 5일(694.17) 이후 최고치다.

 

지수는 전장보다 3.21포인트(0.47%) 오른 689.73으로 개장해 상승 흐름을 이어갔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이 199억원을 순매도했다. 외국인과 기관은 132억원, 204억원을 순매수했다.

 

한편,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달러당 1.7원 내린 1,159.4원에 마감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