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9 (일)

  • 맑음동두천 10.1℃
  • 맑음강릉 15.2℃
  • 맑음서울 10.9℃
  • 맑음대전 11.6℃
  • 황사대구 14.9℃
  • 황사울산 14.8℃
  • 황사광주 11.5℃
  • 황사부산 14.8℃
  • 구름많음고창 9.0℃
  • 황사제주 15.7℃
  • 맑음강화 13.4℃
  • 맑음보은 7.7℃
  • 맑음금산 8.6℃
  • 맑음강진군 11.7℃
  • 맑음경주시 12.5℃
  • 맑음거제 14.7℃
기상청 제공

하이투자증권, 시각장애 아동용 점자카드 기부..."총 360개 제작"

후원금 2백만원 서울효정학교에 전달
"임직원 모두가 장애를 가진 이들을 동등하게 바라보길"

 

【 청년일보 】 하이투자증권은 지난 20일 ‘제41회 장애인의 날’을 맞이해 서울 강북구 소재 서울효정학교에 시각장애 아동을 위한 점자카드와 후원금을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점자카드란 시각장애를 가진 영·유아의 기초단어 점자 공부에 도움을 주는 놀이형 학습도구로, 점자와 그림이 입체적으로 인쇄된 부드러운 재질에 손바느질 방식을 더해 시각장애 아동이 안전하게 읽을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 속에서 하이투자증권은 집합 봉사활동의 어려움을 감안해 점자카드 제작이라는 비대면 사회공헌을 기획했다. 자발적으로 참여한 하이투자증권 임직원은 각 가정에서 카드를 제작, 총 360개의 카드를 마련해 기부했다.

 

하이투자증권은 DGB사회공헌재단을 통해 후원금 2백만원을 서울효정학교에 전달했다. 이중 절반인 1백만원은 시각장애를 가진 영·유아 학생들의 학습을 돕고자 점자카드 제작 세트를 마련, 잔여 1백만원은 학생 복지와 자치활동 지원을 위한 활동비 명목으로 기부했다.

 

봉사에 참여한 한 직원은 “어린 자녀와 점자카드를 만들면서 시각장애인에 대한 이해와 배려의 필요성을 공감하고 함께 배우는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면서 “비대면으로나마 누군가에게 작지만 힘이 될 수 있는 활동을 할 수 있어 뿌듯함을 느꼈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경규 대표는 “이번 기부를 통해 우리 임직원 모두가 장애를 가진 이들을 동등한 시각으로 바라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하이투자증권은 더 나은 사회로 나아가기 위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도록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에 하이투자증권이 후원한 서울효정학교는 2017년 9월 국내 최초로 출범한 시각장애 영·유아 특수학교로, 만5세 이하 시각장애 아동을 위해 다양한 체험 중심의 활동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점자단어카드 제작 세트 구매는 판매수익의 30%를 시각장애 아동과 경력 단절 여성의 자립에 후원하는 한 사회적기업에서 진행해 그 의미를 더했다.

 

【 청년일보=강정욱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