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06 (토)

  • 구름많음동두천 24.2℃
  • 흐림강릉 32.3℃
  • 서울 25.3℃
  • 흐림대전 28.3℃
  • 구름많음대구 28.0℃
  • 흐림울산 27.4℃
  • 흐림광주 27.0℃
  • 구름많음부산 25.0℃
  • 구름많음고창 27.4℃
  • 구름많음제주 30.2℃
  • 구름많음강화 22.7℃
  • 구름많음보은 28.6℃
  • 구름많음금산 28.8℃
  • 구름많음강진군 27.3℃
  • 흐림경주시 27.9℃
  • 구름많음거제 24.6℃
기상청 제공

"상생금융·영업력 강화에 방점"...신한은행, 조직개편·정기인사 단행

상생금융 담당부서 확대 개편...영업조직도 '고객중심' 재편
굳건한 경영관리 및 미래 준비...직무별 최적임자 경영진 선임

 

【 청년일보 】 신한은행은 28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이사회를 열어 상생금융과 영업력을 키우는 방향으로 조직 및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먼저 신한은행은 기존 상생금융기획실과 사회공헌부를 통합해 격상시킨 '상생금융부'를 신설했다.

 

상생금융부는 신한금융그룹의 상생금융 활동을 지원하고 실행하는 컨트롤 타워 역할을 수행 하며 동시에 ESG관련 프로젝트들과 중장기적 관점에서의 사회공헌사업들을 강력하게 실행한다.

 

또한 고객몰입 조직으로의 전환을 위해 데이터 기반 솔루션을 제공하는 '영업지원부문'과 대면·비대면을 총괄하는 '채널부문'을 신설했다.

 

'영업지원부문'은 기존 개인그룹, 기업그룹 등을 통합해 고객솔루션그룹을 신설 했으며, 디지털솔루션그룹을 해당 부문에 편제해 데이터에 기반한 고객 솔루션을 창출할 예정이다.

 

'채널부문'은 대면·비대면채널 구분 없이 다양한 솔루션을 고객에게 가장 편안한 방식으로 전달하는 것을 핵심 역할로 한다.

 

이에 영업채널을 4개 영업그룹으로 구분해 편제하고 전문성과 영업추진 역량을 강화했다. 이와 더불어 대면·비대면채널을 연결해 고객에게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고 유지할 수 있도록 '채널지원본부'도 신설했다.

 

또한 신한은행은 자본시장에서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관련 조직을 연결하는 '자본시장부문'을 신설했으며, 향후 인공지능(AI)이 데이터 기반의 금융솔루션을 창출하고 업무 자동화에 기여하는 등 중요성이 높아짐에 따라 핵심기술 확보를 위해 디지털솔루션 그룹 내 'AI연구소'도 신설했다.
 
아울러 신한은행은 조직개편과 함께 '내부통제' 부분도 더욱 명확하고 촘촘하게 강화했다.

 

고객자산을 보다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고객 자산 심사·감리·사후관리 등 고객자산 관련 '3선 조직'에 해당하는 부서의 역할을 명확히 하고 내규 개정을 통해 준법감시인의 자격요건을 강화했다.

 

또한 이사회의 독립적인 견제 기능 강화를 위해 이사회 직속의 이사회사무국을 신설했으며 각 영업그룹에도 자체적인 내부통제 기능을 부여해 현장에서부터 더욱 촘촘한 내부통제가 이뤄지도록 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고객중심 영업조직으로의 재편을 통해 고객에게 먼저 다가가는 상생 경영을 실행하고, 이와 동시에 새로운 금융솔루션으로 고객의 삶에 더 나은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신한은행의 경영진으로서 ▲ 고객솔루션그룹 김광수 ▲ 여신그룹 강명규 ▲ 브랜드홍보그룹 김광재 ▲ 리스크관리그룹 나훈 등 4명의 그룹장도 새로 선임됐다.

 


【 청년일보=이나라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