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동두천 27.5℃
  • 맑음강릉 32.0℃
  • 맑음서울 28.4℃
  • 맑음대전 28.5℃
  • 맑음대구 29.6℃
  • 맑음울산 29.2℃
  • 맑음광주 29.0℃
  • 맑음부산 28.8℃
  • 맑음고창 28.9℃
  • 맑음제주 28.0℃
  • 맑음강화 24.4℃
  • 맑음보은 27.4℃
  • 맑음금산 28.3℃
  • 맑음강진군 28.8℃
  • 맑음경주시 31.1℃
  • 맑음거제 28.1℃
기상청 제공

서울 뺑소니 교통사고 하루 평균 2.2건..."강남구 최다"

도로교통공단 교통사고분석시스템 분석
한 해 평균 793건...하루 평균 2.2건 발생

 

【 청년일보 】 최근 5년새 서울에서 발생한 뺑소니 교통사고 건수가 하루 평균 2.2건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도로교통공단 교통사고분석시스템(TAAS)에 따르면 2019년부터 지난해까지 서울에서 발생한 뺑소니 교통사고는 3천965건으로 한해 평균 793건, 하루 평균 2.2건이 발생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 서울 25개 자치구 가운데 강남구가 11.3%에 해당하는 448건으로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어 서초구가 10.5%인 416건, 강서구가 6.2%로 244건, 마포구가 5.0% 199건으로 뒤를 이었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강남구와 서초구 뺑소니 발생률이 높은 이유는 뺑소니의 특성상 음주를 동반한 경우가 많고 이들 지역에 유흥가가 많기 때문이라는 해석도 나온다. 

 

지난 5년간 서울 자치구별 음주운전 교통사고 발생 추이를 보면 전체 1만862건 중 강남구가 14.3%인 1천548건으로 가장 많았고 서초구가 7.0%, 764건을 기록해 그 뒤를 이었다.

 

한편 한국교통안전공단에 따르면 지난 2020년에서 2023년까지 3년간 음주운전 교통사고를 분석한 결과 어린이 통학버스의 음주 사고율이 일반 버스보다 12.9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통학버스에 탄 어린이들이 음주운전으로 인한 사고 위험에 노출되어있다는 분석이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