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1 (화)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2.4℃
  • 서울 22.7℃
  • 흐림대전 25.4℃
  • 구름조금대구 29.0℃
  • 구름조금울산 28.2℃
  • 흐림광주 26.4℃
  • 구름조금부산 27.2℃
  • 흐림고창 26.8℃
  • 구름많음제주 30.0℃
  • 흐림강화 22.2℃
  • 흐림보은 23.6℃
  • 흐림금산 25.0℃
  • 구름많음강진군 27.7℃
  • 맑음경주시 28.5℃
  • 구름조금거제 26.6℃
기상청 제공

주식투자자도 '고령화' 추세 뚜렷...인구의 10.7% 달해

상장법인 2천216곳의 주식투자자 총 555만6천명
50대 이상 투자자 비중도 10년새 급증

 

【 청년일보 】 우리나라 인구의 10%는 주식투자를 하고 있으며, 주식투자자 고령화 현상도 뚜렸해 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예탁결제원과 통계청·행정안전부 등에 따르면 지난해 말 현재 12월 결산 상장법인 2천216곳의 주식투자자(개인실질 주주 기준·중복주주 제외)는 총 555만6천명으로 주민등록인구(5천182만6천명)의 10.7%에 달했다. 

 

10년 전인 2008년 말에는 8.0% 수준이었고 이후 꾸준히 올라 2017년 말 9.7%까지 상승했고 지난해 말 처음으로 10% 선을 넘었다.

 

지난해 말 주식투자자를 지난해 12월 경제활동인구(2천758만2천명)와 비교하면 20.1% 정도다.

 

이 비중은 2008년 말 16.4%에서 상승세를 보여 2015년 말 17.4%, 2016년 말 18.0%, 2017년 말 18.2%에 이어 지난해 말 처음으로 20% 선을 넘었다.

 

또한, 주식투자자도 고령화 현상이 뚜렷했다.

 

주식투자자가 2008년 말 397만2천명에서 지난해 말 555만6천명으로 10년간 158만4천명(39.9%) 늘어나는 동안 50대 이상의 증가 폭이 월등히 컸다.

 

60세 이상 주식투자자는 2008년 말 46만4천명에서 지난해 말 114만3천명으로 무려 146.4%나 늘었고 50대 주식투자자는 78만7천명에서 142만8천명으로 81.4% 증가했다. 50대 이상이 132만명 늘어 전체 주식투자자 증가분의 82.7%를 차지했다.

 

반면 같은 기간 30대 주식투자자는 110만6천명에서 104만2천명으로 5.8% 줄었다. 전 연령층에서 유일하게 감소했다.

 

30대 주식투자자는 2017년 말 94만명까지 줄었다가 지난해 말 100만명 선을 회복했다.

 

20대 주식투자자는 31만3천명에서 31만7천명으로 1.3% 증가에 그쳤고 40대는 122만8천명에서 153만4천명으로 24.8%, 20세 미만은 6만2천명에서 9만3천명으로 48.8% 각각 증가했다.


50대 이상 주식투자자는 그 수가 늘면서 비중도 크게 올랐다.

 

지난해 말 현재 주식투자자 중 50대 이상 비중은 46.3%에 달했다. 이 중 50대가 25.7%, 60세 이상 20.6%였다.

 

40대는 27.6%로 가장 많았고 30대 18.8%, 20대 5.7%, 20세 미만 1.7% 등이다.

 

이는 10년 전과는 확연히 다른 모습이다.

 

2008년 말에는 주식투자자 중 50대 이상이 31.5%에 그쳤다. 40대 30.9%, 30대 27.8%, 20대 7.9%, 20세 미만 1.6% 등이다

 

최근 10년 동안 50대 이상 비중이 14.9%포인트(p)나 상승했고 30대 비중은 9.0%p 하락했다. 40대와 20대 비중도 각각 3.3%p, 2.2%p 각각 내렸다.

 

【 청년일보=정준범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