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1 (목)

  • 맑음동두천 -1.7℃
  • 맑음강릉 2.9℃
  • 맑음서울 -1.3℃
  • 맑음대전 0.9℃
  • 흐림대구 2.1℃
  • 구름많음울산 2.0℃
  • 구름조금광주 3.4℃
  • 흐림부산 2.9℃
  • 구름조금고창 1.9℃
  • 구름많음제주 6.4℃
  • 맑음강화 -2.6℃
  • 맑음보은 -0.4℃
  • 구름조금금산 0.7℃
  • 구름많음강진군 3.3℃
  • 흐림경주시 2.0℃
  • 구름많음거제 3.6℃
기상청 제공

코람코자산운용, 반포 이어 용산에도 주상복합 개발...개발사업 확대

 

【 청년일보 】코람코자산운용이 케이스퀘어용산 PFV(프로젝트금융회사, Project Financing Vehicle)를 설립해 이태원 크라운호텔을 최고급 주상복합시설로 탈바꿈시킨다고 30일 밝혔다.


이태원 크라운호텔은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34-69번지에 위치한 4성급 호텔로 지난 1980년부터 운영되어온 이태원 랜드마크 호텔이다. 지하철 6호선 이태원역과 녹사평역에 인접해 있고 7,011㎡(2,121평)규모의 호텔 부지 건너편에 용산공원이 있어 뛰어난 입지를 자랑한다.


코람코자산운용은 이 부지에 지하 4층~지상 25층, 약 150세대 규모의 공동주택과 오피스텔, 상업시설이 어우러진 최고급 주상복합시설을 개발한다는 구상이다. 특히 담장너머로 용산공원을 마주할 수 있는 입지적 특성을 살려 모든 세대에서 공원 조망이 가능하고 기존 주거시설의 천편일률적 평면이 아닌 라이프 스타일별 다양한 요구를 반영한 새로운 평형과 구조의 최고급 하이엔드 주거공간을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시공은 현대건설이 맡고 오는 2023년 6월 착공해 2026년 5월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한다. 현재 코람코와 현대건설은 이곳만을 위한 새로운 하이엔드 브랜드 적용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코람코자산운용과 모회사 코람코자산신탁의 개발사업 확대가 눈에 띈다. 앞서 코람코자산신탁은 서울 반포에 ‘인시그니아 반포’라는 고급 주거용 오피스텔을 개발하며 직접 분양에 나섰고 강남역에 인접한 오피스빌딩을 개발해 준공과 동시에 만실을 기록하기도 했다. 


또한 코람코자산운용은 서울 가산디지털단지에서 초대형(Massive급) 데이터센터 개발을 진행 중이며 경북 경산에서는 영남권 최대 규모 임대형 물류센터 ‘경산4일반산업단지 복합물류센터’개발에 나서며 영남권 물류인프라 개선사업을 선점하기도 했다.


코람코는 리츠와 부동산펀드 등을 통해 약 28조원의 부동산자산을 운용하는 부동산금융회사다. 주로 실물자산을 매입・운용하거나 부동산관련 자산의 지분 등에 투자해 왔다. 하지만 최근 리츠와 펀드, PFV를 통한 개발사업 비중을 늘리며 이전과 다른 투자행보를 보이고 있다.


‘기회추구형(Oppotunustic)전략’인 개발 사업은 실물 부동산에 투자하는 ‘코어전략’과 비교해 상당한 리스크가 따르지만 사업성공 시 3~4배에 달하는 높은 투자수익을 거둘 수 있다. 하지만 대부분의 운용사들은 관련 경험과 역량이 부족해 섣불리 개발 사업에 참여하지 못하는 실정이다.


코람코는 모회사가 리츠와 부동산신탁업을 자회사에서는 부동산펀드를 주요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리츠와 부동산펀드가 금융에 특화된 사업부문이라면 부동산신탁업은 시행・건축사업에 가까운 사업부다. 개발 사업에 필요한 설계 및 인허가, 시공관리 노하우가 계열사 내 내재되어 있어 경쟁사들과 달리 리스크를 회피하면서도 사업효율을 높일 수 있는 것이다. 


최근 주요 자산운용사들이 코로나19 이후 서울 및 수도권 상업용 부동산가격의 급격한 상승과 금리인상으로 인해 적정 투자수익 방어에 어려움을 겪는 상황과는 달리 코람코는 계열사 사업부문간 시너지를 바탕으로 되려 수익성을 높이고 있는 것이다.


거기에 더해 지난 14일 코람코자산운용은 리츠 AMC 인가를 추가로 획득했다. 국내 민간 리츠 부동의 1위인 모회사의 리츠 노하우를 전수받고 자사에서 개발한 투자물건을 리츠에 담아 운용의 안정성과 수익성까지 높여간다는 복안이다.


코람코는 이번 주상복합개발사업 외 데이터센터 및 물류센터 등 다수의 인더스트리얼 개발물건을 검토하고 있어 향후 개발 사업이 더욱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코람코자산운용 박형석 대표는 “용산공원 담자락 옆이라는 입지적 강점을 극대화해 용산을 대표하는 멋진 주거시설을 공급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코람코자산운용과 모회사 간 사업부문 시너지를 바탕으로 수익성 높은 개발 사업을 지속 발굴해 낼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