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동두천 19.6℃
  • 구름조금강릉 27.0℃
  • 맑음서울 22.5℃
  • 맑음대전 20.8℃
  • 구름많음대구 22.2℃
  • 구름많음울산 18.9℃
  • 맑음광주 21.3℃
  • 맑음부산 21.2℃
  • 맑음고창 18.7℃
  • 맑음제주 20.4℃
  • 맑음강화 20.8℃
  • 맑음보은 17.6℃
  • 맑음금산 17.4℃
  • 맑음강진군 18.3℃
  • 구름많음경주시 19.3℃
  • 맑음거제 19.8℃
기상청 제공

튀르키예 규모 7.8 강진..."사망자 최소 568명"

사망자 늘어날 가능성...시리아도 200여명 사망

 

【 청년일보 】튀르키예 동남부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인해 최소 568명이 숨지고 수천 명이 다친 것으로 집계되고 있다.

 

6일(현지시간) 미국 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17분 튀르키예 동남부에서 규모 7.8의 지진이 발생했다. 

 

지진의 진앙은 튀르키예 남부 도시 가지안테프에서 약 33㎞ 떨어진 내륙 지역이다. 진원의 깊이는 17.9㎞로 분석된다. 진앙은 튀르키예-시리아 국경에서 약 90㎞ 떨어진 지점으로, 튀르키예, 시리아 양국의 광범위한 지역에서 피해가 보고되고 있다.

 

푸아트 옥타이 튀르키예 부통령에 따르면 튀르키예에서만 284명이 사망한 것으로 집계됐다.

 

주별로는 카흐라만마라슈 70명, 오스마니예 20명, 샨르우르파 18명, 디야르바크르 14명, 아드야만 13명, 하타이 4명 등이다.

 

튀르키예 전역의 부상자 수도 2천383명에 이르는 것으로 파악된 것으로 알려졌다. 

 

지진은 튀르키예 동남부와 국경을 맞댄 시리아 북서부 지역도 강타했다. 

 

내전 중인 시리아에서 정부군 통제지역과 반군 지역 양측을 합쳐 현재까지 집계된 사망자 수가 284명에 이른다.

 

시리아 국영 언론은 정부군 통제지역 사망자 수가 237명, 부상자 수는 630명이라고 보도했다. 반군 지역에서도 47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AP통신은 전했다.

 

지진으로 많은 건물이 파괴돼 추후 확인되는 사망자 집계는 훨씬 더 늘어날 것이란 전망이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