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24.3℃
  • 구름조금강릉 23.8℃
  • 구름조금서울 27.3℃
  • 박무대전 26.2℃
  • 구름조금대구 23.8℃
  • 구름조금울산 23.4℃
  • 구름조금광주 25.6℃
  • 맑음부산 25.2℃
  • 구름많음고창 24.5℃
  • 구름조금제주 25.8℃
  • 구름조금강화 24.7℃
  • 구름조금보은 22.6℃
  • 구름많음금산 23.2℃
  • 구름조금강진군 23.4℃
  • 구름조금경주시 21.8℃
  • 구름조금거제 23.1℃
기상청 제공

한은, 통합별관 건축공사 시작…이주열 "역사적인 작업"

내·외부 마감 공사 거쳐 2022년 3월 28일 공사 마칠 예정

 

【 청년일보 】 한국은행 본관을 리모델링하고 별관을 새로 짓는 통합별관 건축공사가 시작됐다.

 

한은은 24일 서울 중구 소공동 한은 본관 앞에서 기공식을 열고 향후 공사 일정과 새 건물의 콘셉트를 밝혔다.
 

통합별관 건축 시공사인 계룡건설은 내년 5월까지 기존 별관건물을 철거한 다음 골조공사와 내·외부 마감 공사를 거쳐 2022년 3월 28일 공사를 마칠 예정이다.

2년여에 걸친 공사가 끝나면 한은 본관 옆에는 지하 4층, 지하 16층 규모의 별관이 들어서게 된다.

 

통합별관 가운데 대로변과 인접한 곳은 층고를 낮게 짓는 등 주변 경관과 조화를 이루려 한다고 건물 설계기관은 밝혔다.
 

이주열 한은 총재는 "중앙은행 건물은 한 나라의 국격을 나타낸다"며 "중앙은행은 통화를 공급하고, 시장 안정을 지키는 등 경제의 심장부 역할을 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통합별관 건축사업은 한은이 고유한 기능을 안정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건물을 재정비하고 새로 짓는 프로젝트"라며 "중앙은행 직원들의 일터를 만드는 역사적인 작업"이라고 덧붙였다.
 

애초 한은은 내년 6월 공사를 마친다는 계획이었으나 시공사 입찰 과정에 문제가 있다는 감사원 지적이 나오면서 공사가 지연됐다.
 

이날 기공식에는 이주열 한은 총재와 윤면식 부총재, 금통위원, 한은 감사와 부총재보, 외자운용원장, 국실장 등이 참석했다.

 

 

 

【 청년일보=길나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