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2 (금)

  • 맑음동두천 -1.7℃
  • 맑음강릉 3.2℃
  • 구름많음서울 1.2℃
  • 맑음대전 1.3℃
  • 맑음대구 3.6℃
  • 맑음울산 3.5℃
  • 맑음광주 5.6℃
  • 맑음부산 4.5℃
  • 맑음고창 6.1℃
  • 구름많음제주 8.2℃
  • 구름많음강화 -1.2℃
  • 맑음보은 1.3℃
  • 맑음금산 1.9℃
  • 맑음강진군 6.4℃
  • 맑음경주시 3.1℃
  • 맑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LG전자, 고객경험 혁신 박차...美 스타트업 2천만 달러 투입

헬스케어, 모빌리티 등 분야 1300여개 스타트업 중 9개 선발

 

【청년일보】 LG전자가 헬스케어, 모빌리티, 메타버스 등 분야에서 고객경험 혁신을 위한 기술 및 아이디어를 발굴하는 데 속도를 내고 있다.

 

LG전자 북미이노베이션센터(LG NOVA)는 12일, 美 현지시간 7일부터 8일까지 이틀간 샌프란시스코 ‘더 크래인웨이 파빌리온(The Craneway Pavilion)’에서 스타트업 창업자, 투자자, 인플루언서 등이 참가한 ‘2022 Fall Innovation Festival’을 열었다고 밝혔다.

 

LG전자는 이번 행사에서 아이디어 공모전 ‘미래를 위한 과제(Mission for the Future)’에 최종 선발된 9개의 스타트업을 발표했다.

 

지난해 9월 시작한 이번 공모전에는 1300여 개의 글로벌 스타트업들이 지원해 경합을 펼쳤다.

 

LG전자는 최종 선발된 스타트업에 최대 2천만 달러를 투입해 헬스케어, 모빌리티, 메타버스 등 미래사업 분야에서 고객경험 혁신을 위한 사업을 수행한다.

 

선정된 팀들은 LG전자를 포함해 LG전자의 파트너사와도 교류할 수 있고 멘토링, 파일럿 프로그램 등에 참여해 사업을 성장시킬 수 있으며 LG전자의 글로벌 인프라와 공급망 등도 활용 가능하다.

 

최종 선발된 업체 중 XR헬스(XRHealth)는 미국 소재 헬스케어 전문 스타트업이다. 증강현실(AR) 및 가상현실(VR)을 활용해 고객이 집에서 편안하게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돕는다. LG전자는 이 회사와 미국의 요양시설 등에서 가상현실 치료실을 시범 운영하고 있다.

 

드라이브즈(Driivz)는 전기차 충전과 에너지 관리 분야 소프트웨어 플랫폼 업체다. LG전자와 협력해 상업용 빌딩에서 전기차 충전소와 스마트 배터리 저장 장치의 통합 운영을 기획하고 있다.

 

이석우 LG전자 북미이노베이션센터장 전무는 “이번 공모전에 관심을 가지고 지원한 모든 스타트업에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면서 “최종 선발된 기업들과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해 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이뤄내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