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0 (월)

  • 구름조금동두천 2.6℃
  • 맑음강릉 5.1℃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4.5℃
  • 맑음울산 4.6℃
  • 맑음광주 5.6℃
  • 맑음부산 5.8℃
  • 맑음고창 3.7℃
  • 맑음제주 8.9℃
  • 맑음강화 2.7℃
  • 맑음보은 2.5℃
  • 맑음금산 2.3℃
  • 맑음강진군 5.4℃
  • 맑음경주시 4.7℃
  • 맑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삼성전자, 브랜드가치 877억달러…"글로벌 5위 수성"

전년비 17% 성장으로 2년 연속 두 자릿수 성장 기록

 

【청년일보】 삼성전자의 브랜드가치가 2년 연속 두 자릿수 성장을 기록하면서 위상이 더욱 강화되고 있다.

 

3일 글로벌 브랜드 컨설팅 전문업체 인터브랜드(Interbrand)가 발표한 '글로벌 100대 브랜드'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브랜드가치는 전년 대비 17% 성장한 877억달러로 글로벌 5위를 차지했다.

 

삼성전자는 탄탄한 재무 성과와 휴대폰, TV, 가전, 네트워크 등 전 제품의 브랜드가치가 골고루 상승했다. 특히 글로벌 데이터 사용 증대에 따른 반도체의 브랜드가치가 큰 폭으로 상승하면서 지난해 20%에 이어 2년 연속 두 자릿수 성장을 기록했다.

 

올해는 10위권 브랜드 내 순위 변동이 심한 양상을 보였지만 삼성전자는 6위와의 격차를 지난해 171억달러에서 올해 279억달러로 더욱 벌리며 5위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삼성전자는 2011년 17위에서 2012년 9위로 도약하며 처음 10위권에 진입한 이후 2017년 6위, 2020년 5위 등 브랜드가치 순위가 지속적으로 상승해 왔다.

 

애플, MS, 아마존, 구글 등 미국 기업이 주로 포진한 상위 10대 브랜드에 포함된 유일한 한국 기업이며, 10대 브랜드 중 삼성전자를 제외한 나머지 비 미국 브랜드는 토요타(6위, 일본), 메르세데스-벤츠(8위, 독일) 뿐이다.

 

인터브랜드는 삼성전자의 ▲'원삼성' 기반 고객 경험 강화를 위한 통합된 조직 노력 ▲'스마트싱스' 연결 경험 강화 ▲폴더블, Neo QLED 8K, 비스포크 등 다양한 혁신 제품 리더십 및 미래 기술 선도 ▲'#YouMake' 등 MZ 친화적 마케팅 활동 등이 이번 평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쳐 브랜드가치 상승으로 이어졌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전년 말 제품 간 시너지를 높이고 고객들에게 한 차원 높은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기존의 CE·IM부문을 DX부문으로 통합했으며, 멀티 디바이스 연결 경험 강화를 위해 'CX-MDE센터'를 신설했다. 

 

이를 통해 모바일 제품뿐 아니라 TV∙가전을 아우르는 멀티 디바이스 연결 경험을 '스마트싱스'로 통칭하고, 자사 기기뿐 아니라 다양한 외부 기기까지 연결할 수 있는 개방형 파트너십을 통해 고객들의 선택권을 넓히고 마케팅을 강화하고 있는 점을 인터브랜드는 높이 평가했다.

 

이영희 삼성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 부사장은 "삼성전자의 브랜드가치가 2년 연속 두 자릿수 성장을 할 수 있었던 것은 글로벌 고객의 성원 덕분"이라면서 "전 사업부가 협력해 진정한 고객 경험 강화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