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9 (일)

  • 맑음동두천 15.3℃
  • 맑음강릉 24.7℃
  • 맑음서울 18.3℃
  • 맑음대전 17.6℃
  • 맑음대구 18.4℃
  • 구름조금울산 17.5℃
  • 맑음광주 18.5℃
  • 맑음부산 19.3℃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7.8℃
  • 맑음강화 14.3℃
  • 맑음보은 15.0℃
  • 맑음금산 15.6℃
  • 맑음강진군 14.1℃
  • 맑음경주시 14.8℃
  • 맑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GS건설,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에 사내 역량 '집중'

본사 사옥에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옥외 홍보물 설치
부산 '연산동 자이갤러리' 건물에도 대형 외벽 현수막 설치
직원 호응 위해 '부산엑스포 유치 기원 메뉴' 구내식 선보여
GS그룹사 차원 'TF' 구성해…주요 계열사 고위경영진 참여

 

【 청년일보 】 GS건설은 회사의 랜드마크 건물들을 활용해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지원 활동을 적극적으로 진행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GS건설은 지난 11일부터 종각에 위치한 그랑서울 사옥에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 옥외 홍보물을 설치함으로써 유치 지원활동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GS건설의 사옥인 그랑서울은 종각역 앞에 위치해 출퇴근 유동인구가 많은 광화문과 을지로 특히 외국인 관람객 유동인구가 많은 인사동에서도 볼 수 있어,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의 중요성을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알릴 수 있는 적합한 건물이다.

 

또한, 내달 초 2030 세계엑스포 유치를 결정하는 국제박람회기구(BIE) 실사단이 방문하는 부산에는 GS건설이 보유하고 있는 부산 연산동 자이갤러리에 대형 외벽 현수막을 설치해 유치 지원 활동을 하고 있다. 

 

GS건설의 랜드마크 건물인 그랑서울과 부산 연산동 자이갤러리 모두 출퇴근 유동인구와 특히 외국인 관광객들의 이동이 많은 곳에 위치해 홍보효과가 더욱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GS건설은 직원들의 호응을 독려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진행하고 있다. 그랑서울 대형 광고판을 통한 홍보 외에도, GS건설 사내식당에서 부산 엑스포 유치 기원 메뉴로 부산 여행을 통해서 맛볼 수 있는 음식들로 특식을 구성해 구내식을 선보이면서 직원들의 호응도 적극적으로 독려한 바 있다.

 

한편, GS그룹은 지난해 9월 각 계열사의 역량을 결집해 부산엑스포 유치 지원 시너지를 내고자 '2030 부산엑스포 유치 지원 TF(테스크포스)'를 구성했다. GS건설 우무현 사장(TF장)을 중심으로 GS, GS건설, GS리테일, GS칼텍스, GS글로벌, GS스포츠 등 주요 계열사 고위경영진이 참여해 부산엑스포 유치를 위한 다양한 유치 지원 활동을 진행 중이다.

 

우무현 GS건설 사장(GS그룹 2030 부산엑스포 유치 지원 TF장)은 "GS건설이 가진 랜드마크 건물들을 활용해 시민들과 관광객들의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에 대한 호응을 이끌어 내는 것이 가장 효과적일 것으로 판단했고, 직원들도 한마음으로 유치 응원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생각해 이 같은 유치 지원 활동을 진행하게 됐다"며 "내달 초 국제박람회기구(BIE) 실사단 방문 및 오는 11월 개최도시 선정 때까지 엑스포 유치를 위해 회사 차원에서 할 수 있는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청년일보=최철호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