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9 (목)

  • 흐림동두천 2.5℃
  • 흐림강릉 3.6℃
  • 흐림서울 3.8℃
  • 흐림대전 5.3℃
  • 흐림대구 4.0℃
  • 흐림울산 6.5℃
  • 광주 7.2℃
  • 부산 7.8℃
  • 흐림고창 5.6℃
  • 제주 8.8℃
  • 흐림강화 3.4℃
  • 흐림보은 3.5℃
  • 흐림금산 3.0℃
  • 흐림강진군 8.5℃
  • 흐림경주시 3.4℃
  • 흐림거제 7.4℃
기상청 제공

KT, GSMA와 M360 APAC 개최…'디지털 시대의 미래 논의'

김영섭 KT 대표 기조 연설...AI 풀스택 관련 기술 최초 공개

 

【 청년일보 】 KT는 내달 7~8일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세계이동통신사업자연합회(GSMA)와 '모바일360 아시아태평양(M360 APAC)' 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31일 밝혔다. 

 

모바일360(이하 M360) APAC은 GSMA가 2013년부터 매년 개최하는 행사다. 모바일 산업 현안에 대해 유럽, 남미, 아프리카, 아시아 등 지역별 주제를 선정해 정보통신기술(ICT) 업계의 어젠다를 논의한다.

 

M360 APAC 국내 개최는 이번이 처음이다. KT는 호스트 스폰서를 맡았다.

 

대륙별로 열리는 M360에는 전 세계 ICT리더는 물론 정부, 규제기관, OTT 기업 등에서 1천명 이상의 주요 인사가 참여하고 있다. 콘퍼런스뿐 아니라 참여 기업들의 소규모 전시도 마련돼 최신 모바일 기술과 동향을 살필 수 있는 기회다.

 

이번 M360 APAC 한국 행사는 '디지털 퍼스트 미래를 선도하라(Leading a digital-first future)'를 주제로 KT, 삼성전자, 차이나모바일 등 국내외 주요 ICT 기업의 리더들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KTOA), 학계 주요 인사 등이 참석해 디지털전환(DX), 인공지능(AI), 6세대 이동통신(6G), 핀테크 등을 중심으로 디지털 시대의 미래를 논의한다.

 

특히 행사 첫날 오프닝 기조연설은 '개방된 디지털 국가 선도(Leading an Open Digital Nation)'를 주제로 마츠 그란리드 GSMA 사무총장, 박윤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차관, 김영섭 KT 대표, 김우준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장 사장, 양지에 차이나모바일 회장 등 글로벌 ICT 리더들이 연설자로 나선다.

 

이 자리에서 김영섭 KT 대표는 글로벌 ICT·디지털 선도국가로서 대한민국의 위상을 전세계에 다시 한번 알릴 예정이다.

 

기조연설 외에도 KT 최강림 AI Mobility사업단장, 배순민 AI2XL연구소장, 박준희 Mobility제휴사업담당 상무, 최원석 BC카드 사장 등이 참석해 DX, AI, 모빌리티 혁신, 핀테크에 대한 발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KT는 AI 풀스택 전략을 경험할 수 있는 전시 공간을 마련한다. KT와 함께 리벨리온, 모레, QANDA, 2Digit 등 4개 파트너사가 함께 만드는 AI 풀스택의 다양한 기술력을 선보일 계획이다.

 

초거대 AI모델 및 어플리케이션 분야의 전략적 파트너사인 QANDA(교육), 2Digit(핀테크)는 이번 전시에 AI 풀스택 관련 기술을 최초로 공개한다. 

 

KT 문성욱 글로벌사업실장은 "한국에서 최초로 열리는 GSMA M360 APAC 행사를 KT가 주관하게 되어 큰 영광이다"며 "성공적인 글로벌 행사로 각인될 수 있도록 최선의 준비를 다할 것이며 글로벌 ICT 강국 대한민국이라는 위상을 다시 한번 전세계에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청년일보=최보빈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