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9 (수)

  • 맑음동두천 17.7℃
  • 맑음강릉 26.1℃
  • 구름조금서울 21.5℃
  • 구름많음대전 20.1℃
  • 구름조금대구 22.1℃
  • 구름조금울산 21.4℃
  • 구름많음광주 20.4℃
  • 박무부산 22.4℃
  • 구름많음고창 17.4℃
  • 구름많음제주 22.1℃
  • 구름조금강화 18.2℃
  • 구름조금보은 17.4℃
  • 구름많음금산 16.2℃
  • 구름많음강진군 18.5℃
  • 구름조금경주시 19.0℃
  • 흐림거제 20.4℃
기상청 제공

"주요 기업 AI 기술 한 자리에"…국내 최대 ICT 종합 전시회 '월드 IT쇼' 개막

삼성전자, 갤럭시 AI 외 다양한 비스포크 신제품 체험 마련
LG전자, 'LG 알파블' 전시…"미래 자율주행 경험 구현해"
SKT, '이동통신 40년' 특별 전시관 마련…도전·혁신 역사 소개
KT, 고객이 일상생활 속에서 체험하는 AICT 기술 선봬

 

【 청년일보 】 ICT 최신 트렌드 및 미래 기술 동향을 선보이는 국내 최대 ICT 종합 전시회 '월드 IT쇼 2024'(이하 WIS 2024)가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17일부터 19일까지 사흘 간의 일정으로 막을 열었다.

 

본격적인 인공지능(AI) 시대를 맞은 만큼 올해는 'AI가 만드는 일상의 혁신'이라는 슬로건 하에 AI에 의한 일상의 변화를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전시물을 선보이고 있다.

 

17일 오전 기자가 찾은 전시회 현장에는 삼성전자, LG전자, SKT, KT 등을 포함한 주요 기업들이 참가해 차별화된 자사 AI 기술을 선보였다.

 

먼저 삼성전자 전시관엔 갤럭시S24 시리즈의 ▲실시간 통역 ▲서클 투 서치 ▲생성형 편집 등 '갤럭시 AI'를 체험하기 위한 사람들로 붐볐다. 그 중에서도 '실시간 통역' 체험이 국내외 방문객들로부터 가장 큰 인기를 끌었다. 

 

해당 기능은 서로 다른 언어로 소통하는 사용자간 전화 통화 시, 실시간으로 양방향 통역 서비스를 제공한다. '온디바이스 AI'를 기반으로 이뤄지며, 클라우드를 거치지 않아도 사용이 가능하다. 사용자는 별도 앱을 다운받을 필요없이 갤럭시 S24 시리즈에 기본 탑재된 '전화' 앱을 통해 실시간 통역 통화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이날 현장엔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전시관 내 마련된 AI 폰 부스를 방문해 삼성전자 갤럭시AI 시연을 살펴봤다. 

 

이 외에 삼성전자는 2024년형 Neo QLED 8K를 비롯해 비스포크 AI 스팀, 비스포크 무풍갤러리 등 AI 기술이 적용된 다양한 비스포크 신제품을 체험할 수 있도록 마련했다.

 

 

LG전자도 WIS 2024에 참가했으며 공감지능(AI)’을 구현하는 혁신제품들을 대거 선보였다. 앞서 LG전자는 AI 기술로 고객과 공감하고 고객을 배려해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한다는 의미에서 인공지능을 '공감지능'으로 재정의한 바 있다.

 

전시관 전면에는 '공감지능'을 적용한 미래 모빌리티 'LG 알파블'이 관람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LG전자가 올해 초 CES에서 처음 선보인 미래 모빌리티 콘셉트 자동차 'LG 알파블'은 탑승자 요구에 맞춰 레스토랑·영화관·게임이 가능한 공간으로 바뀌는 새로운 모빌리티 경험을 제시한다.

 

LG전자 관계자는 "회사는 3만1천명의 고객과 소통하며 차량 안에서 보내는 시간에 대해 연구해 왔다"면서 "이를 바탕으로 고객들이 꿈꾸는 미래 자율주행 경험을 구현한 것이 LG알파블이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알파블이란 단어는 차량 안에서 모든 것이 가능하다는 의미로 transformable(트랜스포머블), explorable(익스플로러블), Relaxable(릴렉서블) 등 세 가지의 경험 테마를 가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LG전자는 이번 전시에서 ▲AI 칩셋 ▲올레드 TV ▲세탁건조기 등 AI 가전 트렌드를 이끌고 있는 자사의 핵심 기술력을 깊이있게 체험하도록 전시관을 구성했다.

 

특히 지난 2월 출시한 일체형 세탁건조기 'LG 시그니처 세탁건조기'가 방문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해당 제품은 시작버튼 하나로 세탁 후 세탁물을 꺼내지 않고 건조까지 마치는 국내 최초 히트펌프 방식 올인원 세탁건조기다. 

 

이밖에도 ▲시작 버튼만 한 번 누르면 세탁부터 건조까지 마치는 올인원 세탁건조기 '트롬 오브제컬렉션 워시콤보' ▲세탁기 위에 건조기를 타워형으로 결합해 대용량 빨래에 편리한 원바디 세탁건조기 '트롬 오브제컬렉션 워시타워' 등 라이프 스타일에 맞춘 다양한 복합형 세탁건조기를 전시한다.

 

SKT는 전시관 내 반려동물 AI 진단보조 서비스 '엑스칼리버(X Caliber)'를 비롯해 미디어 가공 및 콘텐츠 품질향상 플랫폼 'AI 미디어 스튜디오', 비전 AI와 양자 보안기술이 적용된 '퀀텀 AI 카메라', AI 기반 실내외 유동인구 데이터 및 네트워크 분석 시스템 '리트머스 플러스(LITMUS+)' 등 다양한 AI 서비스 시연 공간을 구성했다. 

 

SKT 메타버스 서비스 '이프랜드'의 여러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는 부스도 운영했다.

 

아울러 SKT의 이동통신 40년 역사를 한 눈에 담은 LED 게이트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1984년 출시한 국내 최초의 무선전화 서비스 카폰(차량전화)부터 세계 최초 CDMA 상용화 당시 판매된 단말기, 준(June)·네이트(Nate) 등 각종 멀티미디어 서비스 등이 소개됐다.

 

KT는 'AICT Company, KT'를 주제로 학교, 일터 등 고객이 일상생활 속에서 체험하는 AICT 기술을 선보였다.

 

이동 테마존에선 차세대 모빌리티인 UAM을 위한 '항공망 특화 네트워크기술', 개방형 네트워크 API 서비스 기술인 'GSMA Open Gateway'를 비롯해 유무선 양자암호기술인 'Quantum Security' 등 미래 네트워크 관련 혁신 기술을 소개했다. 

 


【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

관련기사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