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맑음동두천 16.7℃
  • 구름많음강릉 24.2℃
  • 구름많음서울 20.1℃
  • 구름조금대전 18.2℃
  • 맑음대구 21.8℃
  • 박무울산 20.3℃
  • 맑음광주 20.5℃
  • 맑음부산 22.5℃
  • 맑음고창 16.8℃
  • 맑음제주 20.3℃
  • 구름조금강화 16.4℃
  • 맑음보은 16.0℃
  • 맑음금산 16.0℃
  • 맑음강진군 18.4℃
  • 구름조금경주시 19.9℃
  • 맑음거제 18.2℃
기상청 제공

국내 경제단체 "3국 상호협력 의지 재확인…협력기반 강화 환영"

한경협 "3국 협력 장기적 토대 강화 위해 노력할 것"
무협 "3국 정상회담, 미래지향적 발전 위해 시의적절"

 

【 청년일보 】 국내 경제단체들이 한일중 정상회의에서 3국 간 경제·통상 분야 협력 강화 방안을 담은 공동선언이 채택된 데 대해 환영의 뜻을 밝혔다.

 

한국경제인협회(이하 한경협)는 27일 '제9차 한일중 정상회의에 대한 논평'을 통해 "3국 정상이 경제‧통상, 디지털 전환, 인적 교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 경제협력을 강화하고 향후 회의를 정례화하기로 한 데에 적극 환영한다"고 전했다. 

 

이어 "특히 글로벌 통상환경 불확실성이 어느 때보다 심화돼가는 시점에서 한일중 3국간 자유무역협정(FTA) 협상 속도를 높이고, 세계무역기구(WTO) 중심의 개방적‧포용적 다자무역체제에 대한 지지를 확인한 것을 높이 평가한다"고 밝혔다.

 

한경협은 "한일중 3국이 기후변화 대응 등을 통한 지속가능 발전 및 공동 번영을 도모하고, 인적교류 4천만 시대를 열기 위해 노력하기로 합의한 데 대해 환영한다"면서 "한경협은 3국 협력의 장기적 토대 강화를 위해 미래세대 교류가 중요하다는 데 공감하며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국무역협회도 "글로벌 공급망 재편, 통상환경 불확실성 심화, 주요국 정세 불안 등 급변하는 세계 정치·경제환경으로 인해 역내 공동 발전을 위한 협력 필요성이 어느 때보다 높아진 시점에서 개최된 이번 3국 정상회담은 3국 신뢰와 상호협력 의지를 재확인하고 미래지향적인 발전을 위해 매우 시의적절한 것으로 평가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한·일·중 정상회의 정례화 선언과 3국 FTA 가속화와 공급망 협력 강화, 3국 지식재산 협력 등 산업 교류 및 상호투자 확대 노력은 3국의 공동번영을 촉진하면서 동북아 안보 안정화를 이끌어 상호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부연했다.

 

한국중견기업연합회는 "한일중 공동선언이 상호 협력·발전의 유의미한 돌파구로 자리매김하기 위해서는 구체적인 실행 프로그램을 신속하게 가동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중견기업계는 혁신적인 연구개발 투자를 통해 우리의 기술과 산업 경쟁력을 제고함으로써 한일중 통상협력의 견실한 지반을 조성하겠다"고 덧붙였다.

 


【 청년일보=이창현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