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9 (수)

  • 맑음동두천 29.7℃
  • 맑음강릉 30.4℃
  • 구름많음서울 30.5℃
  • 구름많음대전 31.3℃
  • 구름많음대구 31.8℃
  • 구름많음울산 31.8℃
  • 구름조금광주 31.5℃
  • 흐림부산 30.2℃
  • 구름조금고창 30.7℃
  • 구름많음제주 26.9℃
  • 구름조금강화 27.7℃
  • 구름많음보은 28.8℃
  • 구름많음금산 29.9℃
  • 구름조금강진군 30.1℃
  • 구름조금경주시 34.2℃
  • 구름조금거제 28.8℃
기상청 제공

"가격 부담·경기 둔화에 주택 매매가 연간 1.8%↓…전세는 3%↑"

건산연, '2024년 하반기 건설·부동산 경기 전망 세미나'
건설 수주, 전년比 10.4%↓…건설 투자도 1.3%↓ 전망

 

【 청년일보 】 가격 부담과 경기 둔화로 인해 올해 전국 주택 매매가는 하락하고 전세는 상승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또한, 건설 수주와 건설 투자가 모두 감소할 것으로 예상됐다.


한국건설산업연구원(이하 건산연)은 11일 오후 서울 강남구 건설회관에서 열린 '2024년 하반기 건설·부동산 경기 전망 세미나'에서 이같은 예측을 발표했다.


건산연에 따르면, 전국 주택 매매 가격은 지난 1∼4월 동안 0.5% 하락했으며, 연간으로는 1.8% 하락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수도권은 0.5%, 비수도권은 3% 하락할 것으로 예상된다.


매매가 하락의 이유로는 절대적인 가격 수준의 부담, 예상보다 적은 금리 인하 폭, 전반적인 경기 둔화, 그리고 신생아 특례 대출 잔액 부족 등이 꼽혔다. 다만 이번 전망치는 지난해 말 제시된 수치보다 하락 폭이 줄어든 것이다. 건산연은 지난해 11월 전국 주택 매매가가 2.0% 하락할 것으로 전망한 바 있다.


김성환 건산연 부연구위원은 상반기 정책금융상품의 유동성 유입과 종합부동산세 폐지 등의 시장 친화적인 정책들이 소비자들에게 긍정적으로 평가된 결과라고 설명했다.


그는 향후 부동산 정책이 시장에 미칠 변수에 대해 "여야 후보들의 공약 중 실현 가능성이 있는 방안들은 이미 시장 가격에 반영되었기 때문에 추가적인 정책 요인이 가격에 직접 영향을 미칠 가능성은 적다"고 분석했다.


반면, 전세가는 상반기에 0.2% 상승했으며, 연말까지 2.8% 추가 상승해 연간 3.0% 상승할 것으로 내다봤다.


김 부연구위원은 "전세자금 대출 금리가 꾸준히 하락하고 있으며, 매매 수요 축소로 인한 전세 수요 증가와 연간 입주 물량 감소가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이 밖에 건설 수주는 지난해보다 10.4% 감소한 170조2천억원, 건설 투자는 1.3% 줄어든 302조1천억원 규모로 전망됐다. 고금리와 하반기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구조조정 진행으로 자금 조달의 어려움이 지속될 것이며, 공사비 상승으로 선별적 수주가 이뤄져 수주 감소가 불가피하다는 분석이다. 특히 민간 수주는 토목과 건축 모두 부진한 흐름을 보이며 전년 대비 16.1% 줄어들 전망이다.


건설 착공 감소에 따라 건설 투자도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2022∼2023년 건축 착공 감소로 인해 올해 1분기 주거용 건물 건설 투자가 줄었으며, 비주거용 건물 건설 투자도 하반기에 감소세로 돌아설 것으로 전망된다.


이지혜 건산연 연구위원은 "경기 회복을 위해서는 인프라 투자와 건설금융 시장 안정화를 위한 정부의 적극적인 역할이 중요하며, 건설기업은 유동성 및 재무 안정성 관리, 기술 투자를 통한 중장기적 경쟁력 제고 방안 모색, 포트폴리오 다변화 노력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 청년일보=조성현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