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0 (월)

  • 흐림동두천 9.6℃
  • 흐림강릉 15.1℃
  • 서울 12.7℃
  • 대전 12.6℃
  • 대구 14.1℃
  • 흐림울산 15.3℃
  • 흐림광주 15.3℃
  • 구름많음부산 16.6℃
  • 구름조금고창 14.0℃
  • 맑음제주 17.4℃
  • 흐림강화 12.8℃
  • 흐림보은 9.0℃
  • 흐림금산 9.0℃
  • 구름많음강진군 13.3℃
  • 흐림경주시 10.4℃
  • 구름많음거제 13.8℃
기상청 제공

경남도, 청년농업인 맞춤형 정착 지원에 408억원 투입

 

【 청년일보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젊고 유능한 신규 농업인력 유입을 통한 미래농업인력 확보와 청년농업인의 안정적 농촌 정착을 위해 맞춤형 지원 사업을 지속 추진한다.


경상남도는 15일 농업‧농촌의 급속한 고령화를 막고 청년들의 농업‧농촌 분야 유입 촉진을 위해 7개 사업·408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요사업은 △청년후계농 영농정착지원 사업 △후계농업경영인 육성지원 사업 △청년농업인 취농직불제 사업 △취농인턴제 사업 △경영실습임대농장 조성사업 △청년농업인 공동체(커뮤니티) 활성화 △전문상담가(컨설턴트) 지원 등이다.


청년후계농 영농정착지원 사업은 도내 만 18세 이상~만 40세 미만 청년농업인에게 농업분야 창업 활성화와 조기 경영안정화를 위해 월 최대 100만 원의 생활안정자금을 최장 3년간 지원하고, 창업자금(최대 3억 원)‧농지임대‧영농기술 교육·경영 컨설팅 등도 연계하여 지원한다.


현재 도내에는 512명(’18년 155명, ’19년 187명, ’20년 170명)이 영농정착지원금 지원을 받고 있으며, 올해에는 작년보다 115% 증가한 195명을 선정하여 50억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 후계농업경영인 육성지원 사업으로 미래 농업인력의 주축이 될 만 18세 이상~ 만 50세 미만의 후계농업경영인을 선정하여 농지 구입 및 임차, 시설 설치, 정보화 교육 등 창업기반 조성을 위해 개인당 3억 원까지 국고 융자금(연 2%, 5년 거치 10년 분할 상환)을 지원한다. 


올해에는 시군별 서면심의, 전문기관의 자격 평가 및 선정심의를 거쳐 110명에게 330억 원을 지원한다.


청년농업인 취농직불제 사업은 국가지원사업 범위(만 18세 이상~ 만 40세 미만)에서 제외되는 청년농업인에게 1년간 월 100만 원의 생활안정 영농정착지원금을 바우처 방식으로 지원한다.


이밖에 영농취업을 희망하는 청년에게 영농과 경영비법을 배울 수 있는 취농인턴제,경영실습임대농장 조성사업,청년농업인 동아리를 지원하는 공동체 활성화 사업, 재배기술 교육을 지원하는 영농현장 맞춤형 상담도 한다.


이정곤 경남도 농정국장은, "2018년부터 청년농업인 맞춤형 영농정착 지원으로 지난해에는 40세 미만 청년농업인의 신규 농업경영체 등록 건수가 2,773농가로 전년 대비 122% 증가하였으며, 앞으로도 청년농업인에게 농촌이 새로운 기회의 땅이 될 수 있도록 청년이 원하는 맞춤형 지원을 강화하고, 농촌변화를 주도할 수 있도록 청년 눈높이에 맞춘 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