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6 (목)

  • 맑음동두천 15.1℃
  • 맑음강릉 20.9℃
  • 구름조금서울 14.4℃
  • 구름조금대전 13.8℃
  • 맑음대구 14.2℃
  • 맑음울산 17.3℃
  • 구름많음광주 13.4℃
  • 맑음부산 19.4℃
  • 구름조금고창 16.0℃
  • 맑음제주 19.3℃
  • 구름많음강화 15.2℃
  • 구름많음보은 11.6℃
  • 구름조금금산 11.5℃
  • 맑음강진군 14.2℃
  • 맑음경주시 15.2℃
  • 맑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IAEA·유엔·WHO 공조" 도모...외교부 "日오염수 방류 문제 공론화"

국회 외통위에 현황 보고…"IAEA 검증과 별도로 추가 정보·협의 필요"

 

【 청년일보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과 관련해 외교부가 국제기구를 통한 다자적 외교 대응방침을 밝혔다.

 

외교부는 20일 국제원자력기구(IAEA)와 유엔, 세계보건기구(WHO) 등 다자외교 계기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일본 측 결정의 문제점을 공론화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외교부의 이같은 대응 방침은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에 제출한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 현황 보고' 자료에 담겼다. 

 

◆일본-IAEA 상호비교실험 프로그램에 한국 측 연구기관 참여 추진

 

외교부는 구체 방안으로 국제분쟁 해결 절차 회부 등 사법적 대응도 검토와 함께 일본의 오염수 처분 결정을 객관적으로 검증할 IAEA 전문가팀에 한국 측 전문가 파견, 일본-IAEA 상호비교실험 프로그램에 한국 측 연구기관 참여를 추진하겠다고 설명했다.

 

외교부의 이같은 대응은 국제해양법재판소 제소를 염두에 둔 것으로 분석된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4일 청와대 내부회의에서 "일본의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과 관련해 국제해양법재판소에 잠정 조치와 함께 제소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라"고 지시한 바 있다.

 

외교부는 "우리 국민의 안전과 환경 보호를 위해 정부는 관련된 모든 외교적 노력을 경주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외교부는 이를 위해 IAEA 검증단 구성은 일본-IAEA 간 합의가 필요한 사안으로, IAEA 검증 과정에 한국 전문가 파견 등이 반드시 이뤄지도록 요청하겠다고 했다.

 

이밖에 일본 오염수 방류에 따른 피해 우려가 있는 태평양 연안국을 대상으로 양자 외교장관 회담 등을 계기로 한국의 우려와 관계국들의 관심을 촉구할 계획이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