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9 (토)

  • 구름많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23.2℃
  • 박무서울 19.3℃
  • 구름조금대전 20.8℃
  • 구름조금대구 22.9℃
  • 맑음울산 23.3℃
  • 구름많음광주 20.4℃
  • 맑음부산 22.2℃
  • 구름조금고창 20.0℃
  • 구름많음제주 21.6℃
  • 맑음강화 19.0℃
  • 맑음보은 19.6℃
  • 구름조금금산 18.8℃
  • 구름조금강진군 21.5℃
  • 맑음경주시 22.9℃
  • 맑음거제 21.6℃
기상청 제공

"로봇 플랫폼 기반 DX 선도"… KT, '로봇 유망기업과의 만남' 개최

'KT 로봇 플랫폼' 중심으로 공공·기업·소비자에 맞춤형 로봇 서비스 제공
디지코 KT 도약 위해 전략투자 확대하고, 유망 신생기업 다각적으로 지원

 

【 청년일보 】 KT가 '로봇 플랫폼'을 기반으로 인공지능(AI) 등 혁신 기술과 5G 등 통신 인프라를 바탕으로 로봇의 가치를 한층 높이겠다는 사업 비전을 공개했다.

 

KT는 27일 서울 강남구 공유먼트 청담점에서 로봇 분야의 각계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로봇 유망기업과의 만남' 행사를 개최했다.

 

패널 토론 형태로 진행된 이번 행사에서 이상호 KT AI 로봇사업단장은 KT 서비스로봇 사업 비전을 발표했으며, 배순민 AI2XL연구소장은 진행자를 맡아 전 세계 로봇산업의 동향과 전망에 대한 패널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이끌어냈다.

 

이번 행사의 패널로 학계에서는 미국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대학(UCLA) 교수이자 세계적인 로보틱스 권위자로 KT 자문을 맡고 있는 데니스 홍 교수와 함께 KAIST 김범준 교수가 참여했다. 기업에서는 윤대규 현대로보틱스 상무, 이은규 상화 부사장, 장재원 LG전자 위원, 하정우 베어로보틱스 대표 등이 참여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방지에 동참하기 위해 현장에는 KT 이상호 단장, 배순민 소장과 4명의 패널만 참석했고 데니스 홍 교수, 하정우 대표 2명의 패널과 로봇 유망기업 관계자 및 로봇 분야 학생들은 언택트(비대면)로 참여했다.

 

이상호 KT 단장은 "글로벌 로봇시장은 전기차(EV), 의료 및 헬스케어, 물류, 소매유통·식음료 4개 분야에서 괄목할 성장이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 산업용 위주인 로봇시장은 2025년부터는 서비스로봇이 주도할 것"이라며 "KT는 서비스로봇을 통해 국내 로봇시장의 수준을 한 차원 높이겠다"고 강조했다.

 

이상호 단장이 제시한 KT 로봇사업의 핵심은 '플랫폼'이다. KT 로봇 플랫폼은 생활, 취미, 배송, 경비, 산업 등 다양한 분야의 로봇 제조사와 로봇에 AI, 5G와 같은 혁신 기술 및 통신 인프라를 결합해 공공·기업 및 일반 소비자가 필요로 하는 로봇 서비스를 제공한다. 고객 관점에서 서비스 로봇이 제공하는 가치를 최대한 높이는 것이 목표다.

 

KT는 딜리버리, 케어 및 푸드테크, 물류 3개 도메인을 중심으로 다양한 서비스로봇을 단계적으로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방역, 소독, 바리스타 등 틈새시장을 공략해 사업규모를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 행사는 로봇 분야의 유망 스타트업들이 글로벌 동향과 사업기회를 모색하는 자리가 됐다. 데니스 홍 교수는 미국 최대 통신사업자인 버라이즌이 스위스의 5G 로봇 스타트업을 인수한 것에 대해 앞으로 로봇은 5G와 같은 통신 네트워크를 통해 생활 속으로 더욱 들어올 것이라고 설명했다.

 

윤대규 현대로보틱스 상무는 AI 호텔로봇 개발 일화를 소개하며, 앞으로 로봇에서 AI의 역할을 다시금 강조했다. 장재원 LG전자 위원은 올해 1월 '최고의 CES'로 선정된 살균로봇을, 이은규 상화 부사장은 바리스타 로봇이 매출 증진 등에 미치는 효과에 대해 설명해 참여자의 주목을 받았다.

 

송재호 KT AI/DX융합사업부문장(부사장)은 "글로벌 로봇 시장의 최신 동향을 점검하고, 경쟁력 있는 로봇 생태계 조성을 위해 로봇 유망기업과의 만남을 기획했다"며 "KT는 로봇 플랫폼을 중심으로 서비스 로봇의 가치를 극대화해 대한민국 로봇 산업을 한 차원 성장시키겠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