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금)

  • 흐림동두천 18.3℃
  • 흐림강릉 19.9℃
  • 흐림서울 20.8℃
  • 대전 20.5℃
  • 대구 18.6℃
  • 울산 20.0℃
  • 흐림광주 20.4℃
  • 부산 20.6℃
  • 흐림고창 20.1℃
  • 제주 22.9℃
  • 흐림강화 19.5℃
  • 흐림보은 19.4℃
  • 흐림금산 18.7℃
  • 구름많음강진군 22.7℃
  • 흐림경주시 18.8℃
  • 흐림거제 20.4℃
기상청 제공

"ESG 경영 첫 발"… 컴투스-게임빌, 'ESG플러스위원회' 신설

송병준 의장 직접 위원장 맡아 총괄, 각 사별 사외이사 위원 참여로 ESG 경영 기틀 마련

 

【 청년일보 】 컴투스와 게임빌은 본격적인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체제 가동을 위해 ESG 위원회인 'ESG플러스위원회'를 신설했다고 30일 밝혔다.

 

ESG플러스위원회는 컴투스와 게임빌이 추진하는 ESG 경영의 컨트롤 타워로서 주요 전략과 방향을 결정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ESG 경영의 목표와 성과를 명확하게 이끌어내기 위해 양사의 ESG플러스위원회 위원장은 송병준 의장(GSO)이 직접 맡는다. 넓고 다양한 시야에서 ESG활동 방향을 설정하기 위해 각 사의 사외이사가 ESG플러스위원회 위원으로 합류했다.

 

이를 통해 각 사의 ESG플러스위원회는 ESG경영 방침과 실행력을 높여서 글로벌 기준에 부합하는 ESG 활동을 적극 펼쳐나가고,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뤄나갈 계획이다.

 

ESG플러스위원회로 명칭을 정한 것은 ESG 개별 항목인 환경, 사회, 지배구조에 대한 관심을 높여 나가는 것은 물론, 글로벌 문화 콘텐츠 기업으로서 양사가 강점으로 가진 '문화 역량'을 더하기 위해서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플러스(PLUS)가 내포하는 ESG 경영의 핵심 방향으로 'P'는 '환경과 함께하는 미래', 'L'은 '더 나은 사회를 위한 연결'을 의미한다. 'U'는 '이해관계자 이익 제고', 'S'에는 '문화 역량의 확산'이라는 의미를 부여했다.

 

이와 함께 ESG플러스위원회를 시각적으로 표현한 각 사별 브랜드 아이덴티티(BI)도 공개했다. ESG플러스위원회의 활동을 정육면체 큐브처럼 유기적으로 조화롭게 실행해 지속가능 성장을 달성하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컴투스와 게임빌은 그동안 지역사회 봉사활동을 비롯해 환경 보호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 왔다. 특히, 글로벌 해양 동물 보호 캠페인, 북극곰과 희귀 조류 보존을 위한 세계자연기금 후원, 탈플라스틱 환경 보호 캠페인, 글로벌 생태 보호를 위한 맹그로브 숲 보존 활동 등 환경 분야의 사회공헌활동이 두드러 졌다. 

 

국립발레단, 국립중앙박물관, 국립현대미술관, 3대3농구 프로리그, 대한철인3종협회 등 문화 예술 체육 분야의 발전을 위한 후원 활동을 지속하며 글로벌 문화 콘텐츠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양사는 이번 ESG플러스위원회 설립을 통한 ESG 역량 강화로 국제 ESG 표준 지침들을 경영 환경에 적용하고, 중장기적으로 지속 가능한 가치를 창출해 나갈 예정이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