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0 (목)

  • 맑음동두천 -7.7℃
  • 구름많음강릉 -0.3℃
  • 맑음서울 -3.3℃
  • 박무대전 -3.3℃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0.4℃
  • 맑음광주 -1.8℃
  • 맑음부산 4.0℃
  • 맑음고창 -2.3℃
  • 구름조금제주 3.9℃
  • 구름조금강화 -4.1℃
  • 맑음보은 -5.5℃
  • 맑음금산 -4.0℃
  • 구름조금강진군 0.0℃
  • 맑음경주시 0.9℃
  • 맑음거제 1.2℃
기상청 제공

뉴욕증시, 급락마감...남아공 변이 공포에 다우 2.53%↓

 

【 청년일보 】뉴욕증시는 남아프리카공화국발(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출현 우려에 휘청이며 급락 마감했다. 

 

시장은 코로나19 변이종 출현 소식에 촉각을 세웠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이날 화상 전문가 회의를 열고 새 변이종을 '우려 변이'로 분류하고, 이름을 '오미크론(Omicron)'으로 지정했다.

 

이날 벨기에에서 첫 확진 사례가 나오며 영국, 독일, 이탈리아, 체코, 네덜란드, 스페인, 오스트리아, 스위스, 러시아 등은 앞서 남아공과 인근 국가에서 오는 항공편 차단이나 자국민 외 입국 금지, 격리 등의 조치를 발표했다.

 

26일(미 동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905.04포인트(2.53%) 떨어진 34,899.34로 장을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보다 106.84포인트(2.27%) 떨어진 4,594.62를 나타냈고,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전장보다 353.57포인트(2.23%) 밀린 15,491.66으로 거래를 마쳤다.

업종별로 S&P500지수의 11개 섹터가 모두 하락한 가운데, 에너지 관련주가 4% 급락했고, 금융과 산업, 부동산 관련주도 2~3% 이상 떨어졌다. 기술주와 임의소비재 관련주도 2% 이상 하락했다.

 

항공과 여행 관련주는 일제히 크게 하락했고, 제약주와 재택 관련주는 상승했다.

 

보잉의 주가는 5% 이상 하락했다. 유나이티드항공, 아메리칸항공, 델타 항공의 주가는 8~9% 이상 떨어졌다.

 

코로나19 백신 수요 증가 기대감에 화이자와 모더나는 각각 6%, 17% 이상 상승했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 페드워치에 따르면 연방기금(FF) 금리 선물 시장은 내년 6월 금리 인상 가능성을 53.7%로 크게 낮췄다. 9월 금리 인상 가능성도 84.1%로 낮아졌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