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9 (토)

  • 흐림동두천 -5.5℃
  • 구름많음강릉 0.5℃
  • 맑음서울 -4.7℃
  • 구름많음대전 -3.2℃
  • 구름많음대구 0.9℃
  • 구름많음울산 1.9℃
  • 구름많음광주 0.0℃
  • 구름많음부산 2.7℃
  • 흐림고창 -2.8℃
  • 구름조금제주 4.2℃
  • 구름많음강화 -4.6℃
  • 구름많음보은 -5.8℃
  • 흐림금산 -4.0℃
  • 흐림강진군 0.3℃
  • 흐림경주시 1.5℃
  • 구름많음거제 3.1℃
기상청 제공

NHN클라우드, 글로벌 기술 재단 '오픈인프라 재단' 참여

글로벌 기술 재단과의 협력 통해 오픈스택 기반 선순환 구조 구축

 

【 청년일보 】 NHN클라우드가 '오픈인프라 재단(OpenInfra Foundation)' 참여를 완료하고, 오픈스택 기술 공유 및 글로벌 기술 재단과의 협업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29일 밝혔다. 이는 국내 클라우드 서비스 기업으로서는 최초, 국내 기업으로서는 삼성에 이은 두 번째 가입이다.

 

오픈인프라 재단은 오픈 인프라스트럭처 기술의 개발 및 적용을 지원하는 조직으로 전 세계 187개국, 11만 명의 개발자가 오픈 인프라스트럭처 커뮤니티를 구성하고 있다.

 

오픈스택을 포함한 데이터센터 클라우드, 에지 컴퓨팅, 네트워크 기능 가상화(NFV), CI/CD, 컨테이너 인프라를 다루는 오픈소스 프로젝트와 커뮤니티를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 AT&T, MS, 페이스북, 텐센트 클라우드 등 다양한 글로벌 기업들이 회원사로 활동 중에 있다.

 

NHN클라우드는 이번 합류를 통해 오픈스택으로 대표되는 기술력을 입증하고, 일본, 북미 및 진출 예정인 동남아 리전의 글로벌 시장 경쟁력 제고에 나선다. 특히, 유수의 글로벌 기업과 오픈스택 운영 및 개발 경험을 공유해 오픈스택을 기반으로 한 선순환 구조를 만든다는 구상이다.

 

이를 위해 NHN은 오픈스택 한국 커뮤니티와 협력해 기술 스터디 및 콘퍼런스 활용에 필요한 솔루션을 제공하는 등 오픈스택 생태계 강화에 힘쓰고 있다. 한편, NHN은 지난 4일 'V10 Live 클라우드 사내 간담회' 자리에서 NHN클라우드의 최근 성과 및 사업 전략을 발표하며 글로벌 재단과의 협력 계획을 밝힌 바 있다. 

 

김명신 NHN 클라우드 부문 CTO는 "이번 오픈인프라 재단 가입으로 NHN클라우드는 오픈스택의 사용자인 동시에 전 세계의 개발자들과 함께 오픈스택을 만들어가는 생태계의 일원이 되었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재단과의 협력을 통해 NHN클라우드의 우수성을 알리고, 글로벌 진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