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1 (목)

  • 맑음동두천 -6.8℃
  • 맑음강릉 -1.9℃
  • 맑음서울 -4.9℃
  • 구름많음대전 -2.6℃
  • 흐림대구 -0.5℃
  • 흐림울산 0.3℃
  • 흐림광주 0.4℃
  • 구름많음부산 0.3℃
  • 흐림고창 -0.7℃
  • 구름많음제주 5.7℃
  • 맑음강화 -6.9℃
  • 맑음보은 -4.6℃
  • 흐림금산 -3.0℃
  • 구름많음강진군 -0.9℃
  • 흐림경주시 -0.4℃
  • 구름조금거제 2.1℃
기상청 제공

"750만권에 담긴 역사와 발자취"...국회도서관, 70년사 발간

750만여 권의 장서, 3억5000만 면 원문 데이터베이스 보유

 

【 청년일보 】디지털 전환시대를 맞아 세계 일류 도서관으로 성장을 위한 발빠른 행보에 나선 국회 도서관이 70년의 역사를 담은 '국회도서관 70년사'를 발간했다. 

 

30일 국회에 따르면 국회도서관은 전날 국회도서관 70년의 역사와 발자취를 담은 '국회도서관 70년사'를 발간했다.

 

국회도서관은 1952년 2월 20일 전시 임시수도 부산에서 직원 1명과 3600여 권의 책으로 문을 열었다. 이후 70년이 지난 오늘날 390여 명의 직원과 750만여 권의 장서, 3억 5000만 면의 원문 데이터베이스를 보유한 대한민국 대표도서관이자 의회도서관으로 성장했다.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국회도서관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양질의 지식정보를 국회와 국민에게 제공하는 디지털 도서관으로 혁신을 선도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국회도서관 최초의 분관인 국회부산도서관을 개관하여 지방의정 서비스의 중심이자 지역정보센터로서 역할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김진표 국회의장은 축사를 통해 “국회도서관 70년사 발간이 소중한 과거를 기록함은 물론, 국회도서관 미래 설계의 단초가 되기를 바란다”고 언급했다.

이명우 국회도서관장은 "70년의 국회도서관 역사를 발판으로 새로운 시작을 다짐하며 70년사를 발간했다. 국회도서관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모든 분들에게 이 책이 소중히 활용되기를 바란다"면서 "국회도서관이 미래를 선도하는 세계 일류 도서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