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1 (토)

  • 맑음동두천 13.3℃
  • 맑음강릉 22.3℃
  • 맑음서울 17.7℃
  • 맑음대전 15.4℃
  • 맑음대구 16.4℃
  • 맑음울산 18.1℃
  • 맑음광주 18.6℃
  • 맑음부산 19.6℃
  • 맑음고창 13.9℃
  • 맑음제주 19.6℃
  • 구름많음강화 12.5℃
  • 맑음보은 12.2℃
  • 맑음금산 12.8℃
  • 맑음강진군 15.3℃
  • 맑음경주시 15.1℃
  • 맑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청년 정책 참여 다각화"...서울시 청년정책 제안 30팀 선정

청년정책 콘테스트인 '내가 청년 서울시장이다' 본선팀 확정

 

【 청년일보 】청년층의 정책 과정 참여를 통해 정책 실효성을 제고하기 위해 서울시가 추진하고 있는 청년정책 콘테스트의 본선 진출팀이 확정됐다.

 

서울시는 1일 청년정책 콘테스트인 '내가 청년 서울시장이다' 본선에 합류할 30개 팀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청년들의 정책 참여 채널을 다양화하고 청년들의 시각을 시정에 반영하고자 추진된 이번 행사에는 총 356개 아이디어가 접수됐다. 지난해 서울연구원 주최로 열린 '서울 청년정책 대토론'보다 약 3.8배 많은 수치라고 시는 전했다.

 

본선에 진출한 30개 팀의 아이디어가 담긴 영상은 유튜브 채널 '청년행복프로젝트'과 대회 홈페이지에 공개된다. 이달 17일까지 합산된 영상별 조회 수 및 '좋아요' 수는 최종 평가 점수에 반영된다.

 

본선은 8월 20일 제안내용을 발표하는 'PT 라운드'로 시작해 주제별로 3개 팀이 토론하는 '토론 라운드', 시민들 앞에 정책을 선보이는 '최종 라운드' 순으로 진행된다. 9월 중순 열리는 최종 라운드에서 우승한 팀에게는 1천만원의 상금과 상장이 수여되며 서울시 청년정책 검토 및 자문에 참여할 기회가 주어진다. 팀장은 서울시 청년명예시장으로 추천된다.

 

김철희 서울시 미래청년기획단장은 "사회문제를 청년들의 시각이 반영된 정책으로 실현하는 과정에서 청년들이 사회문제 해결의 주체로 거듭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청년일보=전화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