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8 (목)

  • 맑음동두천 0.4℃
  • 맑음강릉 8.3℃
  • 맑음서울 3.1℃
  • 박무대전 4.1℃
  • 박무대구 6.1℃
  • 구름많음울산 6.6℃
  • 연무광주 4.5℃
  • 구름조금부산 7.7℃
  • 구름많음고창 4.3℃
  • 흐림제주 9.8℃
  • 맑음강화 2.3℃
  • 구름조금보은 3.3℃
  • 맑음금산 0.6℃
  • 구름조금강진군 4.6℃
  • 흐림경주시 3.6℃
  • 구름많음거제 7.2℃
기상청 제공

금감원, NH농협생명에 자본적정성 관리 강화 요구

외화자산·파생상품 리스크 관리 미흡도 지적
금감원 검사서 경영 유의 6건·개선 19건 부과

 

【 청년일보 】금융감독원(이하 금감원)이 NH농협생명에 자본 적정성 관리 강화가 필요하다며 주의를 촉구했다.


2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감원은 최근 농협생명에 대한 종합검사에서 자본 변동성 증가 대응과 해외 투자 관련 리스크 관리 및 내부 통제 강화 등이 필요하다며 경영유의 사항 6건에 개선 사항 19건을 부과했다.


금감원은 농협생명이 지난해 지급여력비율(RBC)의 금리 민감도 확대를 예상했음에도 목표 RBC 설정 시 가용자본 중 가장 비중이 큰 매도가능증권의 평가 이익이 변동하지 않는다고 가정을 했는데 실제 RBC는 크게 변동해 내부 관리 지표로 불합리하다고 지적했다.


이에 리스크별 한도 초과 대응 계획 수립 시 구체적인 실행 계획을 반영하는 등 리스크별 세부 조기경보체계 마련을 요구했다.


농협생명은 위기 상황 분석 시 외화자산의 부실에 따른 손상을 반영하지 않고 외화 자산과 파생상품에 대한 환율 변동의 영향을 통합해 분석함으로써 각각의 영향이 명확히 드러나지 않아 외화자산과 파생상품에 대한 리스크 관리를 강화할 필요가 있다는 지적도 받았다.


또한, 농협생명이 대규모 해외 투자 확대 전략을 안정적으로 관리 및 대응할 환 헤지 전문 인력 및 금융 사고 방지를 위한 전산시스템 등 관련 인프라를 제대로 갖추지 못한 점도 주의 요구를 받았다.


금감원은 대체투자의 경우 금융 상황 변화에 따라 부실 위험이 예상치 못하게 급증할 우려가 있어 대체투자 심사 업무 과정에서 투자 대상 자산의 유형별 위험을 사전에 확인할 수 있도록 업무 절차를 개선하라고 농협생명에 요청했다.


이 밖에 농업인 안전 보험 등 관련 상품의 운용과 보험금 지급 심사 업무를 불합리하게 한 점도 개선하라고 권고했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