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25.7℃
  • 맑음서울 21.2℃
  • 맑음대전 19.8℃
  • 맑음대구 23.7℃
  • 맑음울산 21.5℃
  • 맑음광주 19.7℃
  • 맑음부산 21.0℃
  • 맑음고창 18.1℃
  • 맑음제주 20.7℃
  • 맑음강화 19.2℃
  • 맑음보은 16.1℃
  • 맑음금산 16.3℃
  • 맑음강진군 20.5℃
  • 맑음경주시 23.7℃
  • 맑음거제 20.1℃
기상청 제공

"고립·은둔 청소년 현황 파악"…정부, 전국 첫 실태조사 실시

전국 9∼24세 청소년 대상...온라인 실태조사 진행
고립·은둔 청소년 특성 파악...지원 방안 마련 목적

 

【 청년일보 】 정부가 처음으로 전국 단위 고립·은둔 청소년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고립 청소년은 긴급한 상황에서 도움을 요청하거나 정서적으로 의지할 사람이 없는 청소년을, 은둔 청소년은 집 안에서만 머물며 사회적 활동을 하지 않는 청소년을 의미한다.


여성가족부는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과 협업해 고립·은둔 청소년의 특성을 종합적으로 파악하고, 이들에 대한 정책적 지원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11일부터 내달 31일까지 '고립·은둔 청소년 실태조사'를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전국 9∼24세 청소년을 대상으로 온라인 실태조사를 진행한다.


QR코드와 인터넷 사이트를 통해 사전 조사가 진행되며, 고립·은둔으로 판단된 청소년에게는 문자 메시지 또는 이메일로 본 조사 링크가 발송된다.


여가부는 이번 실태조사로 ▲고립·은둔의 시작 시기, 기간, 계기 ▲활동, 식생활, 수면, 건강 상태 등 고립·은둔의 생활 양상 ▲고립·은둔 회복 및 복지 욕구 등을 종합적으로 파악하고, 그 결과를 토대로 이들에게 필요한 정책을 마련할 예정이다.


조사 이후에는 도움이 필요한 고립·은둔 청소년을 대상으로 '원스톱 패키지 시범사업'과 연계해 고립·은둔 수준을 진단하고, 상담, 치유, 학습, 가족관계 회복 등 맞춤형 지원을 제공한다.


신영숙 여가부 차관은 "지자체 및 청소년 기관에서 많은 청소년이 조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해 주길 바란다"며 "고립·은둔 청소년의 현황과 특성을 정확히 파악해 일상 회복에 필요한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청년일보=권하영 기자 】




청년발언대

더보기


기자수첩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