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5.8℃
  • 구름조금강릉 27.4℃
  • 구름많음서울 27.2℃
  • 구름조금대전 28.8℃
  • 구름조금대구 27.8℃
  • 구름조금울산 26.0℃
  • 구름조금광주 27.0℃
  • 구름조금부산 24.9℃
  • 구름조금고창 28.0℃
  • 구름많음제주 26.9℃
  • 구름조금강화 24.8℃
  • 구름많음보은 26.9℃
  • 구름조금금산 28.1℃
  • 구름조금강진군 26.9℃
  • 구름많음경주시 28.5℃
  • 구름조금거제 25.0℃
기상청 제공

르노삼성차, 대표 중형SUV '뉴 QM6' 출시

‘퀀텀 윙’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전 트림 LED 헤드렘프 적용
브라운 컬러 가죽시트‧프레임리스 룸 미러로 세련된 실내 구현

 

【 청년일보 】르노삼성자동차가 자사의 대표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뉴 QM6’를 출시했다. 

르노삼성차는 2016년 출시한 QM6의 부분변경(페이스리프트) 모델인 뉴 QM6를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뉴 QM6는 작년 6월 출시한 더 뉴 QM6에 이은 두 번째 업그레이드 모델이다. 

 

작년에는 국내 유일 액화석유가스(LPG) SUV인 LPe와 프리미엄 트림(등급) 프리미에르를 선보이며 파워트레인과 상품성을 높였고, 이번에는 전면부 그릴을 중심으로 한 외관 디자인을 업그레이드했다.

 

QM6 디자인의 핵심인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은 세련된 메시(Mesh) 패턴으로 변경했다.

 

태풍 로고를 가운데 두고 양쪽으로 펼쳐진 퀀텀 윙(Quantum Wing)은 르노삼성차의 새로운 정체성으로 이번에 처음 적용했는데, 힘차게 비상하는 기운을 형상화했다고 르노삼성차는 설명했다.

 

전력 소모량이 적고 내구성이 뛰어난 발광다이오드(LED) 퓨어 비전 헤드램프도 전 트림에 기본으로 적용했다.

 

실내는 새로 적용한 모던 브라운 가죽시트와 동급 유일의 프레임리스 룸미러로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했다.

 

특히 프레임리스 룸미러는 후방 시야를 한층 넓혀줘 더 편안하고 안전한 운전을 가능하게 해준다.

 

가솔린 파워트레인을 탑재한 뉴 QM6 GDe는 중형 SUV 유일의 2.0리터 자연흡기 가솔린 엔진 모델로, 리터당 12.0 km의 동급 최고 연비와 144마력의 출력, 20.4kg·m의 토크 성능을 발휘한다. 

 

뿐만 아니라 디젤 모델에 사용해온 흡차음제 및 사일런스 타이밍 체인(Silence Timing Chain)을 적용함으로써 수준 높은 정숙성과 내구성을 두루 확보했다.

 

국내 유일의 LPG SUV인 뉴 QM6 2.0 LPe는 액체 상태의 LPG를 각 기통에 분사하는 LPLi 방식을 채택하고 있다. 이를 통해 출력 개선은 물론, 겨울철 시동 불량 문제까지 해결한다. 최고출력은 140마력이며, 19.7kg·m의 최대토크가 상대적으로 낮은 회전대(3700rpm)에서 나옴으로써 실용영역에서는 GDe와 동일 수준의 체감 토크를 발휘한다.

 

르노삼성차는 최상위 트림인 프리미에르를 LPe 모델에도 신규 배치했다. 프리미에르 트림의 1열과 2열 사이드 윈도는 이중 접합 차음 글라스로 마감해 정숙성을 높였다.

 

김태준 르노삼성차 영업본부장은 “QM6는 2016년 첫 출시 이후 지금까지 ’가솔린 SUV 판매 1위’, ‘중형 SUV 판매 1위’, ‘전체 SUV 판매 1위’ 등 숱한 기록들을 남겨왔다”라며 “검증된 제품경쟁력에 새 디자인을 더한 이번 뉴 QM6를 통해 ‘시간이 지나도 변하지 않는 만족감’을 고객들에게 제공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 청년일보=이승구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