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8 (화)

  • 맑음동두천 20.2℃
  • 맑음강릉 22.1℃
  • 맑음서울 21.1℃
  • 맑음대전 22.1℃
  • 맑음대구 22.0℃
  • 구름조금울산 17.2℃
  • 맑음광주 21.0℃
  • 구름조금부산 16.9℃
  • 맑음고창 19.1℃
  • 구름많음제주 19.1℃
  • 맑음강화 15.6℃
  • 맑음보은 20.6℃
  • 맑음금산 20.5℃
  • 구름많음강진군 20.6℃
  • 맑음경주시 19.0℃
  • 구름많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남태희·정우영 소속팀 알사드,카타르 리그 '무패 우승' 달성

 

【 청년일보 】한국 축구 남자 국가대표 남태희(30)와 정우영(32)의 소속팀 알사드가 카타르 프로축구 정규리그 '무패 우승'을 달성했다.


알사드는 10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자심 빈 하마드 스타디움에서 카타르 SC와 치른 2020-2021 카타르 스타스 리그 22라운드 원정경기에서 3-0으로 이겼다.


알사드는 이번 시즌 19승 3무(승점 60)로 무패 우승의 위업을 이뤘다.


알사드는 이미 지난달 초에 2018-2019시즌 이후 2년 만이자 통산 15번째 리그 우승을 일찌감치 확정한 바 있다. 


정규리그 최종전인 이날 남태희는 교체 선수 명단에 포함됐으나 출전하지는 않았고, 정우영은 엔트리에서 아예 빠졌다.


오는 15일부터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를 치르는 알사드는 올 시즌 21골로 득점왕을 차지한 바그다드 부네자(알제리)도 선발에서 제외하는 등 로테이션을 가동했다.


올 시즌 정규리그에서 남태희는 18경기를 뛰며 7골 4도움을 기록했고, 정우영도 18경기에 출전해 우승에 힘을 보탰다.


2011-2012시즌부터 카타르에서 활약하며 다섯 차례나 리그 정상을 밟아봤던 남태희는 알사드 이적 후 두 번째 시즌에 리그 우승 트로피 하나를 추가했다. 특히 알두하일에서 뛴 2017-2018시즌(19승 3무)에 이어 또다시 무패 우승팀의 멤버가 됐다.


2018-2019시즌부터 알사드 유니폼을 입은 정우영에게는 카타르 리그 두 번째 우승이다.

 

 

【 청년일보=김두환 기자 】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