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5℃
  • 흐림강릉 23.3℃
  • 구름많음서울 24.1℃
  • 맑음대전 24.3℃
  • 구름조금대구 23.9℃
  • 구름많음울산 23.9℃
  • 구름많음광주 23.4℃
  • 구름많음부산 25.3℃
  • 구름많음고창 23.7℃
  • 흐림제주 26.2℃
  • 구름많음강화 22.8℃
  • 맑음보은 22.8℃
  • 구름조금금산 22.2℃
  • 맑음강진군 24.4℃
  • 구름많음경주시 23.8℃
  • 구름많음거제 23.5℃
기상청 제공

LG유플러스-타이아, 중소기업 맞춤형 'U+스마트 팩토리' 협력

공작기계 관리 솔루션 사업 협력, 구축비용 줄고 다양한 기능 선택 가능


【 청년일보 】 LG유플러스는 스마트 팩토리 전문기업 타이아와 함께 'U+스마트 팩토리 공작기계 설비모니터링 사업'을 협력하기로 했다.

 

타이아는 공장 자동화, 스마트 팩토리 솔루션을 개발·공급하는 강소기업이다. 무선통신망을 이용한 스마트 팩토리 솔루션에 특화되어 있으며, 타이아의 '공작기계 관리 솔루션'을 적용하면 공장 내에서 운용되는 공작기계의 운용현황을 실시간으로 파악하여 생산성을 향상할 수 있다.

 

지금까지는 솔루션을 제공하는 서버를 공장에 직접 구축하는 방식이 주를 이뤘지만, 양사는 금속가공 등에 활용하는 공작기계를 5G 네트워크로 관리하도록 이 솔루션을 업그레이드할 예정이다.

 

특히, LG유플러스와의 협업을 통해 솔루션을 클라우드 형태로 제공하면 중소기업 고객은 구축비용을 줄일 뿐만 아니라 다양한 기능을 빠른 시간 내 폭넓게 선택한다는 장점이 있다.

 

공작기계에서 수집된 생산, 품질, 설비상태, 가공정보, 가공 프로그램 등 여러 데이터를 타이아가 만든 APDM, ABB 등 에지 디바이스가 클라우드로 전달한다. 이 데이터는 고객사의 다양한 단말기에서 관리할 수 있는 정보로 가공된다.

 

서재용 LG유플러스 스마트인프라사업담당(상무)은 "5G 네트워크의 특징인 저지연성을 한층 더 업그레이드할 수 있는 U+스마트 팩토리를 통해 공작기계 모니터링 솔루션을 더욱 확산해 전국의 중소기업을 스마트 팩토리로 만들어 나가는데 LG유플러스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진이진 타이아 대표는 "그동안 스마트 팩토리 구축에 발생하는 제어장치와 에지 디바이스, 서버 간 잦은 통신 장애와 보안 문제를 LG유플러스와의 협업을 통해 해결할 수 있으며, 고객사에 보다 저렴한 비용과 원데이 스마트 팩토리를 구축하여 생산성 향상에 도모하는 다양한 기능을 빠른 시간 내 선택하고 이용하도록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청년일보=박준영 기자 】

관련기사





Y-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기자수첩

더보기